애드센스 상단 광고


주점에서 나오는 음식들은... by Ryunan

하나같이 맛은 그럭저럭 보통은 하는 것 같다.
주방장의 솜씨가 엄청나게 뛰어난, 술이 아닌 음식을 자존심으로 걸고 영업하는
집이 아닌 이상, 거의 다 거기서 거기. 그냥 술안주로 적당한 수준. 
하지만, 주점이라는 이유 때문에 안주로 나오는 음식은 식사용 음식보다 가격이 비싸기에
그만큼 음식의 데코레이션만은 식사용에 비해 상당히 화려하다.
물론 데코레이션 역시, 대부분 주점들이 비슷비슷한 감이 많지만, 보기에는 좋다.

안주용으로 나오는 돈까스. 양도 꽤 많았고, 소스가 매콤하니, 그냥 주점 안주로만 쓰기엔
좀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정도 수준이면 식사용으로 내놔도 괜찮을 것 같은데..
어딜 가나 주점 안주의 데코레이션에 사과, 바나나, 감귤, 이 과일은 빠지지 않는다는 것도
포인트라면 나름대로 포인트. 뭐 어쨌든, 푸짐한 것은 맘에 든다.

또한 주점에서 술을 마실 땐, 튀김안주류가 제일 인기가 많은 것 같다.
저 돈가스에 굶주린 수많은 지성인들의 젓가락들을 보라.

요즘 들어 고양이가 좋아진다는, 실로 오랜만에 출연하는 O君.
최근 식사량이 줄은 것 같다고 말하는 그에게서, 삶의 애환이 느껴진다.
울어라, 야옹아!!!

 

덧글

  • 모카 2008/04/05 08:12 #

    우와, 안주치곤 진짜 맛있고 푸짐해 보이네요 +ㅅ+
    저도 술 안주로는 튀김류 자주 먹게 되더라구요
    원래 튀김 별로 안 좋아하는데 말이죠 ㅋㅋ
  • 이로리♡ 2008/04/05 08:13 # 삭제

    O君께서 오랜만에 등장하셨으니 블로그 매상이 오르겠군요 (?)
  • Ryunan 2008/04/05 23:43 #

    답신>>
    모카 님//
    전 튀김류를 워낙 좋아해서, 술안주에서도 항상 튀김류를 시키곤 하지요..ㅎㅎ
    맥주안주로 그보다 더 좋은 게 없거든요.

    이로리♡ 님//
    어디 카운터를 좀 확인해봐야 할듯;;
  • 리아라쨩 2008/04/06 19:44 #

    서울에서 네이버블로그 쪽 아는 분이랑 주점 갈라 그랬더니만 못가고 돌아왔다는.. 우리 내년에 만나서 주점 같이 가요;;
  • Ryunan 2008/04/07 00:00 #

    답신>>
    리아라쨩 님//
    예?
    내년이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78277412
48399
18480238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