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영철버거 고대본점 + 보헤미안 커피 by Ryunan

아래 안 좋은 포스팅에 대한 나름대로 정화의 의미로 영철버거 다녀온 얘기나 쓰려고 합니다.
오늘, 모 지인분을 뵈러, 저녁에 안암동을 갔습니다. 안암동에 유명한 곳은 바로 영철버거지요.
집에 영철버거 이영철 사장님이 쓰신 책도 있는데, 이 책을 읽어보니, 이 가게는 고대 사람들에게는
정말 특별한 가게라고 하더군요. 책에는 고대인들과의 약속으로 영철 스트리트 버거는 계속 1000원을
받을 거라고 했는데, 물가상승 여파로 견디기 힘드셨는지, 영철 스트리트 버거 가격은 1500원입니다.
그러나, 500원이 올라도 스트리트 버거는 가격에 비해 매우 푸짐하고 훌륭하고, 맛도 최상급입니다.

1500원짜리 영철 스트리트 버거.
시판용 빵이 아닌, 영철버거만의 씨리얼빵에, 넘칠 정도로 고기와 야채가 푸짐하게 들어간 속.
웬만한 패스트푸드점 햄버거보다도 훨씬 내용물이 좋은 이 버거의 가격은 1500원입니다.
길거리에서 파는 계란토스트도 1500원 정도 한다는 걸 감안하면, 정말 좋은 가격이지요.

무엇보다 매장 안에서 햄버거를 먹으며, 음료를 자유롭게 마실 수 있는 것도 이 가게의 특징이지요.

좋은 재료를 쓰면 맛있는 음식이 나오듯이, 영철버거의 햄버거는 확실히 패스트푸드점과
비교될 정도로 정말 맛있습니다. 자꾸 광고글이 되는 느낌이지만, 진심으로 인정하는 부분인걸요..^^;;

예전에 사람들이 밥보다 더 비싼 커피를 마시는 것을 '된장질' 이라고 하면서 비하하곤 했지요...
본의아니게 오늘 된장질을 하게 되었군요...^^;; 1500원짜리 햄버거에 5000원짜리 커피라...

(전 커피 가격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하지 않습니다. 만약 자신이 밥보다 커피가 더
가치가 있다고 생각한다면, 그것에 더 많은 투자를 하는 것이 당연한 거라고 생각합니다...)

하나는 강릉에 있고, 또 하나는 고대에 있는 커피로 유명한 카페 '보헤미안' 에도 다녀왔습니다.

지하에 있는 카페 입구가 저렇게 생겨서 처음엔 영업을 안 하는 줄 알았습니다만
다행히 문 앞에 OPEN이라고 써 있는 걸 보고 안도... 가본 적은 없지만, 홍대의 유명한 카페
'델 문도' 의 입구가 저런 분위기가 아닐까 싶습니다...^^;;

카페 내부 벽에 붙어있던 그림. 보는 내내 가운데 사람이 자꾸 강마에처럼 보이더군요...ㅡㅡ;;

깔루아 커피 (5000원). 커피잔 위에 예쁜 하트가 그려져 있습니다. 커피맛은 정말 좋았어요.
가게 안에서 다양한 커피관련 용품과 원두를 팔고 주말엔, 커피교실도 연다고 하네요...^^;;

부어라 마셔라 술판보다는, 맛있는 커피와 안락한 의자에서의 즐거운 담소가 요즘은 더 즐겁습니다.

20081216 written by RYUNAN
본 포스팅에 사용된 이미지는 'Ryutopia' 블로그 포스팅 작성자가 직접 방문하여 촬영한 것으로
타 사이트의 무단 전재 및 도용을 금하오니, 이 점 너그럽게 양해해 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
혹여 불가피하게 본 포스팅에 게재된 사진 이미지가 필요하실 경우, 포스팅의 댓글로
이미지 사용에 대한 허가를 정식으로 요청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덧글

  • 괴이한은영 2008/12/16 00:35 #

    아아..영철 스트리트 버거..사랑스러운 음식이군요+_+ 먹고시퍼라+_+ 염장 지대로 당하고 갑니다ㅠㅠ
  • Ryunan 2008/12/16 23:20 #

    감사합니다...^^....가 아니라, 진짜 저렇게 사랑스러운 음식 찾기도 참 힘들어요. ㅎㅎ
  • Flux한아 2008/12/16 01:01 #

    캬아...먹음직스럽습니다. 그나저나 커피도 저정도면 나름 싼편같은걸요..요즘 워낙에 커피값이 올라서...
  • Ryunan 2008/12/16 23:21 #

    스타벅스나 커피빈 같은 전문점보다 저런 다방커피가 더 비싸더라고요.
    그만큼 편안하고 안락한 분위기를 제공하긴 하지만...
  • 코로시야 2008/12/16 01:29 #

    저희 강릉지역에도 영철스트리트 버거가 있습니다.
    아마 여러지점이 있나봅니다..
    다만 본점처럼 들르는 사람이 없어보여 안타까울따름입니다.
    요즘 1500원에 저런양이면 나름대로 레어한데 말이지요.
  • Ryunan 2008/12/16 23:23 #

    제가 군부대 있을 때 문산에도 있었습니다. 지점을 몇 군데 낸 걸로 알고 있어요...^^
    근데 다른 지점은 본점에 비해 사람이 그리 많진 않더군요. 한 번 먹어봤는데 맛도 틀리구요...

    요즘같은 때 저 가격에 저런 버거면 진짜...대단한 거지요.
  • Proust 2008/12/16 01:29 #

    오.. 방송으로, 기사로, 포스팅으로 말로만 듣던 영철버거ㅜㅜ
    고대에 몇 번 갈일이 있었는데 그 때 꼭 가볼 걸 그랬네요...
    거리가 좀 있어서... 기회가 되면 꼭(...)
  • Ryunan 2008/12/16 23:24 #

    저도 자주 못 가는 곳이지만, 한 번 갈 때는 항상 들리는 곳이랍니다^^ (배가 불러도...)
    다음에 꼭 가셔서 맛있는 영철버거 드시고 오세요^^
  • 토코 2008/12/16 01:33 # 삭제

    보헤미안... 학교에서 뮤지컬 노틀담의 파리 동영상에서 들은 단어...
    여튼 영철버거

    값도 싸고 양도 푸짐하고 저런거 바라고있지만 주변에 그런 곳이 없다능 ㄱ-
    아니... 내가 알아보지 않는건가...
  • Ryunan 2008/12/16 23:24 #

    주변을 한번 잘 찾아보세요^^ 부산 사시는 것 같은데, 부산에 싸고 맛있는 거 많던걸요...
  • 코기-_-b 2008/12/16 02:51 # 삭제

    ...맛있어 보여요........................................................+_+
  • Ryunan 2008/12/16 23:25 #

    네... 맛있어요^^
  • creent 2008/12/16 08:46 #

    헐 내주위에 고대다니는 애들은 저런거도 소개 안해주고 뭐하는거지.....ㅜㅜ
  • Ryunan 2008/12/16 23:25 #

    지금이라도 얼렁 소개받고 가보는 것이...
  • 헨_ 2008/12/16 09:49 #

    보혜미안은 다른 건 다 좋은데 그 화장실이.. ㄱ-...... 한 번쯤 정비할 때도 됐는데 말이죠;;
  • Ryunan 2008/12/16 23:26 #

    화장실을 가보질 않아서 잘 모르겠어요... 꽤 많이 낡았나보네요;;;
  • 심포니안 2008/12/16 11:04 #

    버거에 새송이라, 부산에도 있으면 좋을텐데...
  • Ryunan 2008/12/16 23:26 #

    예전에 부산에 갔을 때, 부산대 앞 삼단토스트가 영철버거 버금갈 정도로 퀄리티가 좋던걸요...^^
  • 펠로우 2008/12/16 11:12 #

    커피집 화장실이 좀 그래서, 전 그냥 근처 고대정경대 건물에서 볼일봅니다^^;
  • Ryunan 2008/12/16 23:26 #

    다들 화장실 얘기를 하시네요...^^;;
  • ArchRaja 2008/12/16 14:53 # 삭제

    으아악 영철버거 대구엔 어딨는건지 ㅠㅠ

    양도 양이지만 가격이 더 혐짤이군요 ㅠㅠ
  • Ryunan 2008/12/16 23:27 #

    대구에는 대신 윤옥연할매 떡볶이가 있잖아요 (...)
  • 아메니스트 2008/12/16 16:19 #

    보헤미안 소문은 많이 들었는데 그동안 한번도 못가봤군요ㅠㅠ
    시험 끝나고 가봐야겠습니다=ㅂ-
  • Ryunan 2008/12/16 23:29 #

    아 그러고보니 고대 다니셨군요^^ 좋으시겠어요..ㅠㅠ
  • 행인 2008/12/16 16:48 # 삭제

    영철버거는 진짜 완소버거 ㅠㅠ乃

    1500원으로 무한한 행복을 느낍니다 ㅠㅠ
  • Ryunan 2008/12/16 23:30 #

    그러게요. 예전 천원일 땐 얼마나 더 행복했을까요...
  • 지훈김 2008/12/16 19:15 # 삭제

    커피숍 입구가;; 대략 난감한 ㅋ;;
  • Ryunan 2008/12/16 23:30 #

    홍대 '델 문도' 도 저런 분위기라고 합니다^^;;
  • 2008/12/16 21:23 # 삭제

    영철버거 스트리트 버거도 맛있지만, 영철버거 신메뉴 팝치킨 버거도 맛있다고 하더라구요ㅋㅋ
  • Ryunan 2008/12/16 23:30 #

    아, 일행분이 팝치킨 버거 드셨어요. 입맛 좀 까다로우신 분인데 무지 맛있게 드시며 극찬을 아끼시지 않았죠.
  • 낙천풍류객 2008/12/16 22:21 # 삭제

    음...커피가 달아 보이네요..;
    오오..그나저나 천오백원에 저런 성능이라니요..

    저희 동네는 크라제 버거란게 들어왔는데 와 진짜 가격이..
    지구 반대편의 죽어가는 아이들마저 떠오르게 만드는 무시무시한 가격이더군요.

    아니 어떻게 제일 싼 햄버거가 6700원이냐고...
    만화책 두권이랑 맞먹자나..
  • Ryunan 2008/12/16 23:31 #

    생각보다 많이 달지 않습니다...^^
    크라제 버거... 전 한번도 가 보지 않았지만, 다들 가격이 충격과 공포라고...
  • 낙천풍류객 2008/12/17 20:26 # 삭제

    네 맞아요...
    햄버거에 고기대신 금을 넣었나 싶더라구요.
    웬만하면 안 가는게 좋을듯
  • ◀에브이▶ 2008/12/17 18:24 #

    영철아저씨 덕분에 참 천원때 스트릿버거 많이 먹었는데 ㅠ.ㅠ
    아아 천원때 실컷 먹었어야했습니다 OTL
  • Ryunan 2008/12/17 20:45 #

    뭐든지 시간이 지나면 후회되는 법이지요.
    하지만 지금 천오백원이라도 충분히 값어치를 하고 남을 수준이니 많이 먹을랍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0116140
33265
14569491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