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4.4.13. 가벼운 마음으로, 2014 봄 부산 - (4) 가볍고 산뜻한 맛의 매력, 국제밀면 본점 (교대역) by Ryunan

가벼운 마음으로, 2014 봄 부산

(4) 가볍고 산뜻한 맛의 매력, 국제밀면 본점 (교대역)

.
.
.

지하철 1일권을 끊고 이동한 첫 번째 목적지는 1호선 교대역. 이 곳에서 오늘의 점심식사를 개시한다.

바로 '밀면'


그동안 부산에서 내려와 나름 부산의 유명하다 하는 대표적인 밀면집을 몇 군데 가보았다.
개금시장의 개금밀면, 동의대의 가야밀면, 그리고 서면의 춘하추동.
물론 내가 먹어본 밀면이 부산에서 제일 유명한 것인지에 대해서는 확실히 모르고 저마다 평은 다 다르겠지만,
그래도 이 정도면 부산 내에서도 어느 정도 인지도가 있는 유명한 가게라 생각하고 있었는데,
이 가게 말고도 국제밀면이라는 밀면전문점이 맛있다는 이야기를 들어, 이번에 처음으로 찾아가보게 되었다.


거제동에 있는 국제밀면은 지하철 교대역 5번 출구를 나와 골목 안으로 조금만 들어가면 나온다.
약간 골목가 한가운데 있어서 초심자라면 조금 찾기 애매할지도 모르니 반드시 다음 맵이나 지도 앱을 켜놓고 찾기를...!


혹시나 개금밀면 갔을 때처럼 줄을 서서 들어가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다행히 좌석은 여유가 있는 편.


밀면 가격은 5000원,
곱배기는 6000원인데 기본 밀면도 양이 꽤 많은 편이라 굳이 곱배기를 시킬 필요는...


자리에 앉아 기다리고 있으면 바로 주전자와 함께 뜨거운 육수가 나온다. 이거 홀짝이며 밀면이 나오길 기다린다.


반찬으로는 무채 하나가 나오는데,
고춧가루를 전혀 넣지 않고 치킨무처럼 하얗게 담가낸 것이라 굉장히 아삭하고 상쾌한 맛.
약간 단맛이 느껴지는 그런 무채이긴 한데, 크게 거슬릴 정도는 아니고 오히려 고춧가루 없는 맛이 깔끔해서 좋았다.


마침내 물밀면 도착. 그래 밀면은 역시 물로 먹어야 제맛이...라고들 하지...!!
물론 물밀면을 시켜도 위에 비빔장이 저렇게 담아져 나온다는 것이 밀면의 특징이라면 특징이겠지만...


살얼음이 적당히 잘 얼은 육수 위에 고기, 오이채, 무채, 삶은계란 반 개의 고명이 적당히 올라간 보기 좋은 밀면.
그런데 보통 사이즈가 생각보다 양이 많아보이진 않는다 - 라는 기분이 들어보였는데...


막상 풀어헤치고 보니 절대로 적은 양이 아니었다. 그릇이 크고 가운데 뭉쳐있어서 많아보이는 것 뿐이었지...ㅡㅡ
다들 밀면을 어떤 방식으로 즐기는지 잘 모르겠지만, 난 일단 양념장을 국물에 다 풀어
저렇게 빨간 국물을 만들어낸 뒤 먹는 편. 일단 위에 얹어진 고명은 전부 흐트러뜨린 뒤에 즐긴다.


냉면 면발과는 사뭇 다른 밀가루면의 면발도 냉면 못지않게 굉장히 쫄깃쫄깃하고 찰진 편이며
전체적으로 국물 맛이 깔끔하고 개운한 편이다. 춘하추동 밀면의 경우 약재, 또는 후추 같은 향신료맛이 강한 편이라
국물을 마신 뒤 느껴지는 뒷맛이 상당히 강하게 남는 편인데, 이 곳의 밀면은 강한 맛보단 깔끔한 뒷맛이 특징인듯.
자극적인 맛이 덜한 깔끔한 맛을 즐기는 분들이라면 이 국제밀면 쪽의 밀면이 더 입맛에 잘 맞을 듯 싶다.

냉면에 비해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푸짐하게 즐길 수 있는 부산의 대표 향토음식 밀면.
서울에도 아주 조금이나마 이 밀면을 먹을 수 있는 식당이 있다지만,
그래도 역시 부산에 가면 이 지역의 대표음식인 밀면만큼은 꼭 먹어줘야 하나보다.

가슴 속이 시원해지는 맛, 나름대로 만족!

.
.
.
.

부산지하철(도시철도) 대합실에 붙어있는 부산지하철 홍보물.
4호선 개통 이후 저 캐릭터들을 이용하여 새로운 느낌의 지하철 홍보를 유달리 많이 하는 것이 눈에 띈다.
그리고 운영사가 달라 전혀 부산지하철 노선도에만 표시된 것 외에 전혀 홍보되지 않고 있는 김해경전철(...)


부산 우대권 발급기 앞에는 저렇게 사용할 수 있는 출생년도를 따로 표기해 놓았구나.
서울처럼 일반 1회권 발급기에서 우대권을 같이 발급하는 것과 달리
부산쪽은 우대권 발급기를 역마다 하나씩 따로 두었다. 역시 신분증을 스캔하여 우대권을 발급하는 방식이고...

. . . . . .

자, 그럼 다음 목적지로... 다음은 그동안 여러 번 부산 와 보면서 한 번도 가보지 않은 사찰 범어사 산책이다. (계속)


// 2014. 4. 13

핑백

덧글

  • MMN 2014/04/13 23:19 #

    면이 쫄면 같네요
  • Ryunan 2014/04/15 21:50 #

    실제로 먹어보면 냉면 식감과 오히려 더 비슷합니다.
  • 쿠켕 2014/04/14 08:04 #

    밀면의 계절이 돌아왔나요....
    부산 왔다갔다하며 곧 즐길 수 있겠군요. 츄릅,
  • Ryunan 2014/04/15 21:50 #

    좋으시겠어요 ㅠㅠ
  • 2014/04/14 10:06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4/04/15 21:5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4/04/14 13:26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4/04/15 21:5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알렉세이 2014/04/14 19:46 #

    곧 여름이 올테니 밀면집은 박터지겠군요.
  • Ryunan 2014/04/15 21:50 #

    부산 잘 나가는 밀면, 국제밀면, 춘하추동, 개금밀면, 가야밀면 등등...터져나가겠지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4373852
27257
19856950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