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4.5.13. 곰보냉면 (평촌학원가) / 맛깔스런 함흥냉면과 속이 꽉 찬 왕만두를 만나다. by Ryunan

얼마전에 모 게임웹진 기사 마감을 위한 취재 때문에 안양의 범계역 쪽에 간 적이 있었습니다.

. . . . . .

범계역에서 버스를 타고 조금 이동하면 나오는 평촌 학원가.
이 학원가 안에 수도권 유일의 진주냉면을 판매하는 곳이 있다는 제보를 듣고 일부러 찾아갔지만... 가게는 폐업.
원래 진주냉면이 있어야 할 가게엔 웬 듣도보도못한 커피집이 들어와있어서 결국 허탕쳐버렸지요...;;;

내심 진주 하연옥에서 먹은 진주냉면 생각에 잔뜩 기대를 하고 갔는데 으아니 가게가 폐업이라니...!!

결국 어쩔수없이 그냥 범계역으로 되돌아갈까 하다가, 바로 맞은편에 이런 가게가 있는 걸 발견했고
웬지 굉장히 심플해보이는 느낌의 이 가게에 눈길이 가게 되더군요.

'함흥냉면 전문점' 곰보냉면. 그래 진주냉면이 아니면 함흥냉면이라도 먹자! 하며 여기로 들어갔습니다.
일요일 낮이었는데 상당히 많은 손님들로 내부가 꽤 북적거렸습니다. (내부사진은 없습니다)

메뉴판. 냉면과 수육, 회무침과 만두로 구성되어있는 다소 심플한 메뉴로 냉면은 네 종류가 있습니다.
가격이 8000원으로 미묘하게 비싼 것 같지만, 최근 평양냉면 가격을 생각해보면 뭐...
참고로 왼쪽 아래의 '세끼미'는 나중에 찾아보니 회 고명과 고기 고명이 반반씩 올라간 냉면이라 하더군요.

평양냉면집이라면 당연히 물냉면을 시키겠지만, 함흥냉면에서는 비빔!
그렇게 하여 회냉면을 주문했습니다.

테이블에 놓여진 젓가락과 소스통. 가게는 생긴지 얼마 안 된 듯 상당히 깔끔한 모습이었습니다.

주전자와 함께 나오는 육수. 육수가 곰탕 국물을 보는 것 같이 뽀얀 게 특징이라면 특징.

기본 반찬으로 나오는 무생채는 길쭉하게 썰어져 나오는데, 맛이 강하지 않고 아삭아삭거려 나쁘지 않더군요.
식초가 덜 들어갔는지 냉면집 무생채 특유의 시큼한 맛이 별로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주문한 회냉면(8000원).

비빔냉면 위에 고기고명 대신 명태회가 올라가있는 맛깔스럽게 생긴 냉면입니다.
채썬 파와 배 등의 야채가 올라가있고 무는 따로 들어가있지 않더군요. 그리고 국물이 살짝 자작한 편입니다.

함흥식 냉면답게 면발이 평양냉면과 달리 굉장히 가늘게 뽑아져나왔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생긴 건 꽤 매울 것 같지만 실제로 먹어보니 생각했던 것만큼 맵지는 않네요. 그렇다고 단맛이 강한 것도 아니고
적당히 매콤한 맛과 약한 단맛이 물리지 않고 상당히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다만 딱 하나 아쉬웠던 건, 면을 삶은지 좀 되어 그런가 면이 먹다보니 약간 떡이 져 있었다는 건데,
양념의 절묘함도 좋고 회의 꾸덕꾸덕하게 씹히는 맛도 다 좋았는데 면이 좀 떡져있었다는 것이 조금은 아쉬웠습니다.

뭐 그런데 제가 먹었던 것만 이런 문제가 생긴걸지도 모르니, 그 외의 다른 것들은 만족스럽다고 해도 될 것입니다.

사이드메뉴로 시킨 왕만두는 5000원에 아기 주먹만한 크기로 4개가 삶아져 나옵니다.

갓 삶아져나와서 윤기도 흐르고 촉촉한 만두인데, 사실 냉면에는 고기도 어울리지만 만두가 잘 어울리지요.
특히 비빔냉면을 먹을 때 만두와의 조합이 좋은데, 만두가 냉면의 매운맛을 어느정도 중화시켜주기 때문.

돼지고기와 야채가 알차게 들어가있는 꽤 잘 만든 만두였습니다. 특별히 이거다 싶은 강점은 없지만
그냥 냉면집에서 맛볼 법한 적당히 잘 만든 -  냉면과 잘 어울리는 만두였다, 정도가 제 감상이네요.

. . . . . .

두 명이서 냉면 각기 하나씩 시키고 만두 하나 시켜서 두개씩 나눠먹으면 딱 기분좋게 배부를 정도의 넉넉한 양이라
양에서도 그렇고 맛에서도 꽤 만족할 수 있었던 평촌 학원가의 '곰보냉면'
비록 원래 찾아가려 했던 진주냉면이 문을 닫아 목적을 달성하진 못했지만, 그래도 꿩 대신 닭이라고
진주냉면 대신 오래간만에 제대로 만든 함흥식 매콤달콤한 회냉면을 먹어 나쁘지만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가격대가 조금 높은 만큼 학원가에서 공부하는 학생들이 돈 주고 사먹기엔 조금 부담스러울 수 있으나
근처 가족들의 간단한 외식장소로는 쓸만할 것 같네요. 실제 가족단위 손님도 계속 찾아오는 걸 보니...

.
.
.
.
.
※ 곰보냉면 찾아가는 길 : 평촌학원가 사거리에서 골목 안으로 도보 약 3분. 

.
.
.
.
.
PS : 대장과 소장 안에 카페인 쳐넣으면 죽을 수도 있어요... by 곰보냉면 바로 옆 모 카페에서...

// 2014. 5. 13

덧글

  • 알렉세이 2014/05/13 21:54 #

    폐업했다는 진주냉면집이 더 궁금..ㅠㅠ
  • Ryunan 2014/05/15 21:26 #

    그러니까요... 그 진주냉면 바라보고 간 거였는데...ㅡㅜ
  • 레드피쉬 2014/05/13 22:12 #

    저도 그 진주냉면집 가려다가...다른곳으로^^

  • Ryunan 2014/05/15 21:26 #

    이제 진주냉면을 먹으려면 진짜 진주 하연옥을 가거나 부산을 가는 것밖에 방법이 없군요...
  • 늄늄시아 2014/05/13 23:19 #

    아아앗. 만두다 만두만두! (냉면보다는 만두가 더 끌리네..)
  • Ryunan 2014/05/15 21:26 #

    뭐 평범한 냉면/칼국수집에 나올법한 만두였음. 맛은 있었지만...

    PS : 조만간 연남동 가셔야죠.
  • 2014/05/14 00:39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4/05/15 21:2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4/05/14 12:13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4/05/15 21:2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크억.... 2014/05/14 19:37 # 삭제

    냉면이 8000원?? 차라리 3500원짜리 무한 리필 냉면 먹고말지요....
  • Ryunan 2014/05/15 21:28 #

    요즘 세상에 3500원짜리 무한리필 주는 냉면이 대체 어디있는지;;;
  • 살루트 2014/07/09 10:34 # 삭제

    곰보냉면 아닙니다
    맛도 가격도...정말 아닙니다.
    슬그머니 가켝은 올리고. 질은 더 떨어지고...
    건물 이전하고 형편없습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057939
50354
18306394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