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6.3.10. 비재즈 (신사동, 압구정로데오역) / 새우볶음밥이 맛있는 마음의 안식처이자 아지트. by Ryunan

압구정에 있었던 (구)조이플라자 유저들의 마음의 안식처(?)이자 아지트였던 5층의 비재즈.
그 곳에 오래간만에 식사하러 주말에 한 번 다녀왔습니다. 게임센터는 없어졌지만 비재즈는 여전히 성업중이지요.
이 곳 사장님은 중국 분이시라 불로 볶는 요리기술이 좋으셔서 새우볶음밥을 정말 맛있게 잘 만드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비단 게임센터 방문한 사람들 뿐만 아니라, 근처 사람들도 식사하러 이 곳을 많이 찾아온다고 알고 있어요.

. . . . . .


기본반찬으로 나온 단무지.


안 익은 김치라 개인적으로 마음에 들었던 김치.


덮밥류 주문시 나오는 국물인 계란국. 모든 게 다 과거 게임센터 다닐 때와 동일한 구성.


새우볶음밥은 과거 조이플라자 다닐 시절 5500원이었는데, 지금은 6000원으로 올랐습니다.
예전 게임센터 다닐 때 자주 왔던 단골들에겐 가끔 인심으로 보통 가격에 천원 더 해야하는 곱배기 서비스를
무료로 해주실 때도 있는데, 곱배기를 하지 않고 보통을 해도 양이 많은 편이라 인심이 꽤 후한 편.


사장님께서 진짜 강한 불로 볶는 요리에 능하셔서 이 곳 볶음밥 가격대비 퀄리티 좋은 것은 뭐 이미 유명.
그래서 게임센터가 없어진 지금도 가끔 이 새우볶음밥이 생각나 이 곳을 찾는 과거 유저들이 꽤 있고
저도 가끔 한 번씩 사람들과 함께 가는 곳이 비재즈입니다. 여기서 막 옛날얘기 나누면 참 좋거든요.


케첩이 같이 나오는데, 그냥 먹어도 되고 살짝 뿌려서 비벼먹어도 되고 취향에 따라...
볶음밥 위에 저는 좀 압박스러운 문구를 하나(...) 최근 신작 발표 소식 때문에 더 열심히 하고 있지요.


예전에는 근처에 갈 만한 식당이 없어 가장 만만한 곳이기도 하고, 또 바깥으로 나가지 않고
바로 엘리베이터 타고 위로 올라올 수 있는 편리함과 만만함에 자주 찾던 곳이었는데, 지금은 일부러 찾아올 정도로
맛있고 또 예전 추억을 되새기며 찾아오는 곳. 게임센터는 없어져도 음식은 여전히 남아있기도 하고
지금도 가끔 한 번 찾아가면 운 좋게 게임센터 같이 다녔던 다른 사람들을 여기서 만날 때도 있고 그럽니다.


최근엔 제육덮밥(7000원)도 신메뉴로 생겼는데, 살짝 얻어먹어보니 꽤 괜찮아서 다음엔 이걸 먹어볼 예정.


여기서 유명한 디저트 중 하나가 딸기빙수(6000원)인데, 그냥 냉동딸기 썰은 것에 우유를 붓고,
그 위에 투게더 아이스크림을 얹어주는 아주 단순한 빙수임에도 불구하고 게임센터 다니던 사람들은 다 아는
가성비가 워낙 좋은 빙수라 지금도 식사를 하지 않고 그냥 올라갈 때 꼭 시키는 메뉴 중 하나입니다.
오래간만에 찾아가니 평소에 내어주는 그릇보다 훨씬 더 큰 그릇에 엄청 많이 담아줘서 잘 먹었습니다.

. . . . . .


최근 일본에 다녀온 지인분이 구하신 코나미 공식 상품인 '댄스 댄스 레볼루션 키홀더와 뱃지'
디디알 캐릭터인 리논, 다크리논의 일러스트가 담긴 키홀더, 그리고 2014 이벤트 '리플리캔트 디 이그니션'의
최종곡인 Over the "Period" 의 자켓 일러스트가 들어간 뱃지 - 각각 2종입니다. 안타깝게도 제 물건은 아닙니다.


작년 DDR 이벤트의 최종곡으로 등장하여 2015년 상반기 BEMANI계 최대의 화제곡이었던 Over the "Period"
지금은 통상해금으로 풀려 기본으로 할 수 있는 곡이지만, 당시엔 최소 6천원을 투자해야 딱 한 번 꺼낼 수 있었으며
그나마도 '그레잇이 나오면 바로 폭사' 라는 특수 옵션 때문에 정말 여러 사람들 애 먹였던 곡이었습니다.
비기너 모드 완주에만 거의 2달 가까이 걸렸던 비마니 역사상 전무후무한 기록을 남겼던 곡.


아, 근데 이거 진심으로 갖고 싶네요...ㅡㅜ 어떻게 구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이젠...

. . . . . .


※ 비재즈 찾아가는 길 : 지하철 분당선 압구정로데오역 6번출구 하차, H&M 골목으로 들어가면 나오는 해피홈마트 건물 5층.

// 2016. 3. 10


덧글

  • bbangsami 2016/03/10 21:22 # 삭제

    아직 건재하군요. 서울에 갈땐 항상 조플을 갔던지라
    다음에 서울가게되면 한번 더 가봐야겠습니다
  • Ryunan 2016/03/10 23:13 #

    넵, 여전합니다. 아저씨도 똑같고 분위기도 똑같습니다.
  • 늄늄시아 2016/03/10 22:01 #

    오오 저 볶음밥 맛있겠는걸~! 아.. 배고파..
  • Ryunan 2016/03/10 23:13 #

    저기 볶음밥 한 번 드셔보시는 거 추천... 상당히 본격적인 맛이라...
  • 2016/03/10 22:06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6/03/10 23:1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S의하루 2016/03/11 18:46 #

    추억의 비재즈...
    게임센터는 가본 적 없지만 비재즈는 많이 갔었는데 이렇게 보니 반갑네요ㅎㅎ
  • Ryunan 2016/03/15 21:49 #

    비재즈는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똑같습니다. 그래서 더 정겹지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0597919
48399
18486389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