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6.8.28. 홍대쌀국수 (서교동) / 3900원에 즐기는 따끈한 쌀국수, 그리고 볶음밥. by Ryunan

마치 '이번 외식 유행 아이템은 저가형 쌀국수다!' 라는 것을 주장하는 것처럼
최근 저가형 쌀국수집이 급격히 늘고 있습니다.

예전에 베트남 쌀국수 하면 포 X아 같은 곳에서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다소 비싼 요리라는 인식이 강했는데
3900원짜리 저가형 쌀국수집이 많아지면서 그만큼 부담없이 즐길 수 있게 대중화된 것은 좋지만 자칫 이 쌀국수도
그동안 유행했던 치즈등갈비라든지 무한연어라든지... 유행이 끝나면 자취를 감추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있습니다.
뭐 일단 따끈한 국물의 음식이니만큼 올 겨울이 끝날 때까지는 나름 잘 버티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만...

. . . . . .


지인분께서 저가 쌀국수 치고 꽤 괜찮았다고 긍정적으로 추천해주셨던 '홍대쌀국수' 라는 곳을 갔습니다.
예전에 얘기 들었다가 한 번 가 보고 싶어서 직접 가 보자 제안해서 둘이 같이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미스 사이공' 같은 노량진에서 시작하여 프랜차이즈가 된 체인점과는 다르게 독립 가게인 것 같네요.
가게 간판에 '홍대 쌀국수' 라는 큼직한 글씨가 눈에 잘 띄는 편. 길만 잘 찾으면 간판 발견하기는 쉬워요.


가게는 건물 2층에 있습니다. 2층 출입구 앞에 붙어있는 또 다른 벽에 붙어있는 간판.


들어오면 식권을 구입하는 선불제의 형식. 더치페이를 하기에 편해서 마음에 드는 시스템.
판매하는 것은 쌀국수를 기본으로 한 몇 종류의 바리에이션, 볶음밥을 기본으로 한 바리에이션 등이 있고
음료와 함께 여긴 특이하게도(?) 캔맥주 등의 주류도 같이 취급하고 있습니다.


원래 무슨 가게였는지 모르겠지만, 쌀국수집 분위기보단 카페에 있을 법한 느낌의 분홍색 곰인형, 그 위의 헬로키티.


전체적인 가게 분위기가 원래 카페였던 곳을 개조해서 식당으로 만든 게 아닌가 싶은 느낌이 좀 있네요.
가게 한 쪽은 저렇게 주방으로 되어 있고 그릇이라든가 이것저것... 물건들이 굉장히 많이 놓여져 있습니다.


한 번에 단체 팀이 앉을 수 있는 테이블은 최대 8명까지.
천장에 베트남 삿갓이라고 해야 하나... 그게 인테리어 소품으로 잔뜩 걸려있다는 건 사진 편집한 후에야 알았네요.


테이블에도 '홍대 쌀국수' 라는 글씨가 새겨져 있습니다.


쌀국수집에 가면 어디든 비치되어 있는 두 종류의 소스. 왼쪽은 달콤한 맛, 오른쪽은 매운 맛.
취향에 따라 적당히 넣어먹으면 되지만, 쌀국수에 넣어먹기보단 볶음밥에 살짝 뿌려먹는 게 좋은 편.


기본 쌀국수를 주문했습니다. 같이 간 분은 지난번에 쌀국수를 먹어봐서 볶음밥을 선택.


쟁반 하나에 쌀국수, 그리고 볶음밥이 같이 담겨나왔습니다. 음식은 셀프로 가져오는 거고 단무지도 셀프.
같이 나오는 국물은 볶음밥을 시켰을 때 나오는 것으로 쌀국수 주문시에는 별도 국물 없이 쌀국수만 나옵니다.


같이 간 분이 주문한 볶음밥(3900원)
쌀국수와 가격이 동일하고 오른쪽에 파인애플 두 조각이 얹어져 있군요.


완두콩, 옥수수, 계란, 다진 숙주 등을 넣고 고슬고슬하게 볶아낸 밥인데 간도 적당하고 양도 적당한 편.
조금 간이 심심하다 싶은 사람들은 따로 테이블에 비치되어 있는 두 종류의 소스를 살짝 뿌려서 같이 즐기면 됩니다.
아무래도 가격대가 낮으니만큼 고기라든가 해산물이 들어가진 않은 것 같지만 그렇다고 부족하진 않은 느낌.


같이 나오는 국물은 쌀국수에 들어가는 국물입니다.


그리고 제가 주문한 기본 쌀국수(3900원)


쌀국수면과 함께 숙주, 슬라이스한 양파, 쪽파, 그리고 위에 양지 쇠고기가 얹어져 있는 기본적인 모습.
숙주는 생 숙주가 올라가있는데 뜨거운 국물 때문에 금방 숨이 죽어서 약간 놔 두면 먹기 좀 더 좋아집니다.


가격이 저렴하니만큼 좀 비싼(?) 쌀국수와의 차이점이 있다면 아무래도 고명으로 얹어진 고기의 양일텐데요,
3900원짜리 쌀국수를 시키면 어느 점포를 가나 쇠고기의 양이 적습니다. 거의 일본라멘의 기본차슈 정도 수준.
쇠고기 양이 부족하다 싶은 분들이라면 보통 고기추가 옵션이 있으니 추가옵션을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 같군요.
많이 가 본 건 아니지만, 이런 저가형 쌀국수집임에도 불구하고 고기 양이 많은 건 의정부의 완 야타오 정도...


그와 별개로 쌀국수는 꽤 괜찮았습니다. 오히려 지난번에 가서 국수에는 조금 아쉬움을 갖고 돌아왔던
부천의 그 쌀국수집의 쌀국수에 비해 이 쪽이 훨씬 나았던 것 같아요. (http://ryunan9903.egloos.com/4407070)
다만 사진으로 비교해보니 고기의 양은 그 쪽이 많았지만, 전체적인 밸런스는 이 쪽이 더 괜찮았다는 느낌.


날이 좀 더 추워지면 더 맛있게 즐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최근엔 좀 급격하게 선선해지긴 했지만
이 날만 해도 폭염이 좀 심해서 그나마 에어컨을 틀어놓은 게 아니었다면 먹기 좀 힘들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음식값 비싼(?) 홍대 근처에서 4000원대 밑으로 식사를 할 수 있는 곳이라는 점 만으로도 가치가 있는 곳.
앞으로 날씨가 더 선선해질테니, 추운 날 따끈한 국물이 그립다면 이 곳을 찾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 . . . . .


최근 쌀국수집의 유행과 함께(?) 한 때 사라졌던 게임센터가 조금씩 다시 유행을 타고 생겨나고 있는데,
보통 인형뽑기 위주로 재구성하여 새로 게임센터가 늘어나고 있더군요. 홍대도 예외가 아니라 기존에 홍대를 지키던
홍대돈부리 옆의 홍익게임랜드와 별개로 두 군데의 게임센터가 새로 오픈했습니다. 하나는 상수역 근처의 게임센터,
그리고 또 하나는 홍대정문에서 극동방송국 방향으로 내려가는 길에 오픈 준비중인 '홍대겜팍' 이라는 곳.
홍대겜팍은 이 때는 내부 공사중이었으나 지금은 정식오픈, 유비트, 팝픈뮤직, 사운드볼텍스도 입고되었다 합니다.


그리고 이와 별개로 상수역 쪽에 새로 생긴 '퍼니랜드' 라는 2층 규모의 신규 게임센터.
1층은 크레인 게임, 2층은 일반 스틱게임 및 체감게임 위주로 구성된 비교적 규모가 큰 신규 게임장입니다.


1층 입구에 팝픈뮤직과 뮤제카, 그리고 디디알!!! 디디알의 포스터가 있어 상당히 두근거렸습니다만...
그냥 장식용으로 포스터를 붙여놓은 것일 뿐, 실제 위에 있는 리듬게임은 EZ2AC와 펌프잇업 프라임 두 대가 전부.
그러고보니 최근 생기는 신규 게임센터들을 보면 거의 필수적으로 펌프잇업 프라임 두 대와 이니셜D Ver.8이 들어가는데
같은 곳에서 균일하게 기계를 공급해주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플레이요금도 전부 1000원으로 동일하고...


2층에 좀 특이하게 생긴 게임기가 있어 한 컷. 두더지잡기처럼 버튼에 불이 들어오면 빨리 누르면 된다는데
묘하게 변형된 유비트 같은 느낌도 있고... 어쩐지 리게이들이라면 좀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은 생각이 드는군요.


2층 창가에 펌프잇업 프라임 두 대가 있는데 플레이 요금이 한 판에 천원(...)
같이 간 분이 공교롭게도(?) 펌프를 꽤 잘 하는 분이고 CO-OP Play라는 2인 퍼포먼스를 즐겨하시는 분이라
둘이 올라가서 CO-OP Play 퍼포먼스를 한 번 했더니, 사람들 반응이 꽤 좋아서 나름 기분이 좋았다는 후문...^^;;

의외로(?) CO-OP Play할 때 호흡이 잘 맞는 편이라는 걸 알게 되어 만나게 되면 펌프는 자주 해야할듯...

. . . . . .


최근... 은 아니지만, 일본 타이토 스테이션에서 판매하는 타이토 전용 에코백을 하나 입수하게 되었습니다.
타이토 스테이션(일본) 매장에서 판매하는 한정상품으로 가격은 400엔인가 500엔 정도 했던 것으로 기억.
타이토의 상징이기도 한 스페이스 인베이더 캐릭터가 그려져 있는 가격은 싸지만 매우 마음에 드는 에코백이에요.


갖고 다닐 일이 얼마나 있겠느냐마는... 적어도 장바구니 신세로 전락하게 하진 않으려고 합니다...^^;;

. . . . . .


※ 홍대쌀국수 찾아가는 길 : 지하철 2호선 홍대입구역 8번출구 하차, 위치는 약도 참조 (설명이 힘듬)

// 2016. 8. 28


덧글

  • 2016/08/28 12:35 # 삭제

    쌀국수를 엄청 좋아하는 건 아니지만 가끔 생각나는데 조만간 먹으러 가 봐야겠어요 정보 감사합니다 ~타이토 스테이션 인형도 다양하고 뽑기 잘되서 애정하는 곳인데 ㅋㅋ에코백 귀엽네요 !
  • Ryunan 2016/08/31 23:00 #

    에코백의 저 문양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단번에 구입했습니다 :)
  • 알렉세이 2016/08/28 17:51 #

    가격이 많이 저렴해졌군요.
  • Ryunan 2016/08/31 23:00 #

    요새 유행을 타면서 거품이 많이 빠지긴 했지요 :)
  • 솜사탕 2016/08/28 20:26 #

    오늘 어머니하고 하노이의 아침에서 쌀국수 비싸게 먹었는데 여기 알고 있었더라면 홍대까지 가서 먹었을거에요. 다음주에 홍대로 가봐야겠어요.
  • Ryunan 2016/08/31 23:00 #

    좋은 방문 되시길 바랍니다 :)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7295821
43394
17076003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