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6.10.15. 라하노카레(서현) / 깔끔한 토핑의 기분좋은 일본식 카레. by Ryunan

분당 서현역 근처에 좋은 카레전문점이 있다는 소개를 듣고 2주쯤 전 주말에 한 번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카레 위에 튀김토핑을 얹어서 같이 먹는 일본식 카레 전문점이었는데, 생각 이상으로 꽤 만족했었지요.

. . . . . .


가게 이름은 '라하노 카레' - 일본 가정식 카레 전문점을 표방한 곳으로
서현역 AK플라자에서 서현게임파크가 있는 방향으로 나와(스타벅스, 던킨도너츠 방향)
파리바게트와 뚜레쥬르가 있는 바로 맞은편의 건물 2층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가게 앞에 세워져 있는 배너. 대표메뉴들 이미지 사진.
가격은 돈까스카레 7000원 등으로 같은 일본식 카레 컨셉으로 유명한 아비꼬 등에 비해 꽤 좋은 편.


건대의 유명한 일본라멘 전문점 '우마이도'의 서현 지점과 같은 건물, 같은 층에 있습니다.
공교롭게도 우마이도 지점이 바로 옆 상가. 저도 우마이도 서현점이 여기 있는 걸 처음 알았습니다.


여유공간이 많은 편은 아니지만, 주방이 오픈되어 있고 내부는 꽤 깔끔한 편입니다.
창문을 통해 자연광이 매장 내부로 그대로 들어오기 때문에 내부도 비교적 밝은 편입니다.
작고 깔끔한 동네 개인 식당 분위기.


테이블 위 메뉴판은 직접 손글씨로 쓴 듯.
카레는 기본 카레를 베이스로 위에 어떤 토핑을 올려놓느냐에 따라 가격이 조금씩 바뀌는 듯.
위에 올리는 튀김토핑을 별도로 주문할 수 있어 기본카레 베이스에 자기가 먹고싶은 토핑을 올릴 수 있습니다.
대표메뉴는 돈까스, 고로케, 새우튀김, 치킨 카라아게를 전부 올린 라하노 카레(9500원)


'라하노'가 무슨 일본의 단어 혹은 명칭인 줄 알았는데, 주인분의 딸 이름이 '라하' 라고 하는군요.
여튼 식기류부터 시작하여 모든 것에 정성을 들여 음식을 제공한다고 합니다.
참고로 메뉴판에는 없지만 밥과 카레는 리필이 가능합니다. 양 많은 분들이 꽤 좋아하실 듯.


테이블 위의 식기류와 티슈.


식기류 세팅 완료.


물은 스테인레스 물병에 담겨 나오는군요.


반찬 역시 테이블 위에 반찬통과 집게가 있어 접시에 먹고싶은 만큼 담아먹을 수 있습니다.
고추장아찌와 후쿠진즈케(福神漬 / 복신지) 또는 오복채라고 불리는 무 장아찌, 두 가지가 준비.


작은 종지 위에 반찬도 세팅.


매장 안에 직접 소량제작한 듯한 책자 한 권이 진열되어 있어 꺼내들어 보았습니다.
하드커버로 된 책자는 라하노카레의 대표메뉴들과 함께 가게에 관련된 사진들이 스크랩되어 있는 내용.


책을 열자마자 제일 앞 페이지에 나온 것은 도자기 공장에서 그릇을 만드는 모습.


그리고 가게의 대표 메뉴들 사진이 요리책처럼 나와 있습니다.
고로케 두 덩어리가 올라간 고로케 카레가 6500원인데, 가격이 정말 마음에 드는군요.
앞의 메뉴판에도 나와있지만, 튀김토핑류 가격이 상당히 괜찮습니다. 고로케 한 개에 600원밖에 하지 않습니다.

. . . . . .


네 종류의 토핑을 한꺼번에 얹은 메뉴인 '라하노 카레' 등장. 가격은 9500원.
새우튀김, 돈까스(돈까스는 별도 토핑메뉴에 없어 돈까스카레 또는 라하노 카레로만 주문 가능)
그리고 카라아게(닭튀김) 두 개와 고로케 한 개가 올라가 있습니다. 이 음식에 토핑으로 들어있지 않은
소시지와 계란후라이를 추가하면 이 곳에서 제공되는 모든 토핑을 전부 올린 젠부노세 카레(...)가 되는 셈.


머리부터 꼬리까지 그대로 튀겨낸 새우는 꽤 크고 통통합니다. 낱개 주문 가격은 1500원인데,
1500원을 내고 추가로 주문해도 괜찮을 정도로 퀄리티가 준수한 수준.


뒤에는 닭튀김 두 덩어리, 그리고 고로케 한 덩어리가 숨어있습니다. 크기는 평범한 편.


샐러드의 개념인 것 같은데, 접시 한쪽 끝에 상추와 함께 살짝 드레싱이 뿌려져 있습니다.
다만 야채의 양이 좀 적어서 야채는 조금 더 많거나 아니면 따로 담아줘도 좋을 것 같단 생각이 드는군요.


우스터 소스를 뿌린 뒤 파슬리 가루로 마무리한 돈까스는 두껍진 않지만 깔끔하고 준수하게 튀겨낸 편.
기름을 깨끗하게 쓴 것도 있겠지만, 전체적으로 튀김 상태는 꽤 준수했습니다.


따로 계란후라이 한 개를 추가했는데, 이렇게 약간의 야채와 함께 접시에 담겨 서빙되더군요.
계란 후라이는 당연히 반숙, 역시 위에 파슬리 가루를 약간 뿌려서 마무리했습니다.
계란후라이 한 개 가격도 500원으로 상당히 준수한 편이라 하나 추가해서 드시는 것을 적극적으로 추천합니다.


라하노 카레에 계란후라이 한 개를 올리면 딱 1만원으로 깔끔하게 가격이 떨어집니다.
그냥 카레도 좋았지만 약간 허전한 감이 있었는데, 이렇게 계란후라이를 올려내니 이제 완성이 된 것 같군요 :)


선명한 노른자빛이 도는 계란. 흰자는 타거나 덜 익은 부분 없이 절묘하게 잘 부쳐냈습니다.


카레 안에도 추가요금을 내고 내용물을 넣어야하는 아비꼬 계열의 체인과 달리
기본적으로 잘게 다진 야채라든가 고기 등의 내용물이 들어가있어 풍성하고 살짝 스파이시하면서 달콤한 맛이
노란 빛의 매콤한 한국카레와는 다른 진하고 은은한 단맛의 일본카레입니다.

기교 없이 정직하게, 딱 정석적으로 잘 만들었다고 느끼는 일본 카레의 맛.


고로케는 감자고로케인데 속은 담백하면서 포실포실하게 씹히고, 카레소스 묻혀서 먹으니 좋네요.
추가가격이 600원밖에 하지 않고, 기본 고로케 두 개가 올라간 고로케 카레 가격도 6500원밖에 하지 않아
고로케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고로케카레에 고로케만 잔뜩 추가해서 먹어도 좋을 것 같은 생각.


앞서 말했듯 밥과 카레는 무료 추가가 가능합니다. 조금 모자라다 싶으면 추가하시는 것을 추천.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밥은 몰라도 카레는 드시다보면 토핑때문에 약간 부족한 감이 있을거에요.
밥 추가는 안 하더라도 카레는 한 번 더 추가해서 좀 더 풍족하게 드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뭐랄까 굉장히 기분좋고 편안하게 잘 먹고 나올 수 있었습니다.


자신의 딸 이름을 걸고 영업하는 서현의 일본 가정식 카레 전문점 '라하노 카레'
조용한 분위기에 사근사근 친절한 서빙, 그리고 잘 튀긴 튀김류가 올라간 맛있는 카레가 편안함을 줬던 곳.
게다가 비슷한 분위기나 라인업을 가진 다른 카레전문점에 비해 상대적으로 가격도 합리적인 편이라
서현에서 식사할 일이 생기면 갈 만한 가게가 또 하나 늘었다는 만족감을 얻고 가게를 나올 수 있었습니다.

. . . . . .


※ 라하노카레 찾아가는 길 : 서현역 AK플라자 5번출구 방향으로 나와 걷다가 오른편 GS25 건물 2층.

// 2016. 10. 15


핑백

덧글

  • 알렉세이 2016/10/15 19:34 #

    오 여기 아직 영업하는군요. 맛있게 먹었던 가게지요. 오래오래 잘 되었으면.
  • Ryunan 2016/10/20 22:10 #

    계속 저 퀄리티 유지해준다면 앞으로도 오래 가지 않을까 싶습니다 :)
  • 2016/10/16 23:39 # 삭제

    토핑류 가격 정말 괜찮네요 !서현역이 은근 가격 괜찮은 곳이 많은듯요 ㅋㅋㅋㅋㅋ
  • Ryunan 2016/10/20 22:11 #

    네, 비슷한 컨셉의 아비꼬에 비해 훨씬 가성비가 좋아보입니다.
  • 다루루 2016/10/19 03:06 #

    음식도 보기 좋고, 가격도 보기 좋고, 보기 좋은 가게네요.
  • Ryunan 2016/10/20 22:11 #

    일단 음식이 되게 예쁘게 나오지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5967102
52045
18527759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