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7.7.10. 두리돈까스 (명일동 주양쇼핑 지하1층) / 그러니까 예전처럼 돈까스 먹으러 놀러 오세요 :) by Ryunan

고덕동 주양쇼핑의 돈까스 전문점 '두리돈까스'
작년 말에 진행되었어야 할 주양쇼핑 재건축이 무기한 연기되면서 지금도 꾸준히 영업하고 있는 집.
하지만 주변의 다른 가게들이 꽤 많이 빠져서 옛날처럼 북적거리지는 않고 좀 을씨년스런 분위기가 남아있습니다.


이 인삼주는 몇 년 전부터 봤는데, 진짜 언제 사용하려는 건지 알 수 없는(...)
어쨌든 자리에 앉아 늘 그랬듯이 돈까스를 주문했습니다.


기본 오뚜기 수프. 추가하는 사람이 그리 많진 않겠지만, 리필 가능.


기본 반찬인 배추김치.


그리고 물김치는 중학교 때, 주양돈까스를 처음 알게 된 이후 지금까지 계속 이어져오고 있습니다.


두리돈까스(6,000원). 기본으로 제공되는 돈까스는 세 덩어리.
돈까스까지 포함해서 접시 위에 얹어져있는 모든 음식은 전부 추가 리필 가능.


기본 세 덩어리 나오는 돈까스도 다른 가게에 비해 양이 매우 많은 편이므로
사실 추가 리필을 없이도 평범한 성인분들이라면 이걸로도 충분히 배가 찹니다. 저는 잘 모르겠지만(...)


소스를 좀 흥건하다 싶을 정도로 듬뿍 뿌려 내주는 것이 이 돈까스의 특징.


고기가 아주 두껍진 않지만, 적당히 먹기 좋은 두께고 딱딱하거나 과하게 튀기지 않아 부드러운 식감.
소스는 조미료맛이 좀 나고 약간 꾸덕꾸덕하고 먹다보면 좀 느끼한 감이 있어 취향은 살짝 갈릴 듯.
느끼한 맛의 소스를 별로 좋아하지 않으면 따로 달라고 하거나 혹은 매운돈까스를 시키는 쪽을 추천합니다.


추가 리필은 '몇 덩어리 더 주세요' 라고 주방에 얘기하면 이렇게 바로 튀긴 걸 내줍니다.
다른 음식들도 마찬가지로 더 달라고 하면 새로운 접시나 그릇에 담아주더군요.


양배추 샐러드도 추가. 언제부턴가 돈까스 전문점에 가면 밥은 생략해도 양배추는 꼭 추가하는 습관이 생겨서...


주변 사람들에게 소개시켜줬을 때 대체적으로 가격이나 만족도는 좋은 쪽이었지만,
소스 맛에 있어서는 호불호가 좀 갈리긴 편인데, 저는 20년 가까이 먹어왔던 거라 이 맛이 익숙해졌습니다.
오랫동안 먹어왔던 음식에 길들여진 것이라고 봐야 하나... 그래서 주변 사람들을 이 곳에 데려올 땐
먹기 전 소스가 좀 호불호가 갈릴 수 있다는 이야기를 꼭 하곤 합니다. 그래도 좋아해준다면야 고맙긴 하지만...


이번에도 어김없이 잘 먹었습니다.

. . . . . .


현재 주양쇼핑은 꽤 많은 상가들이 빠져나가긴 했지만, 남아있는 상가도 아직 반 정도 있습니다.
예전에 비해 빈 가게들이 많아 많이 황량한 느낌이 드는데, 위와 같은 이유로 재건축도 못 하는 상황이에요.
저 상태에서 더 이상 이야기 진행이 안 된 것 같아 당분간 재건축이 진행될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그래서 고덕역 승강장에 이런 간판도 붙어있고, 곳곳에 주양쇼핑 영업한다는 현수막도 많이 붙어있습니다.
이 동네에선 30년 넘게 자리를 지켜왔던 곳이라 굉장히 상징적인 존재의 건물이기도 한데,
옛 모습을 중학생 때부터 봐 왔던 사람으로서, 언젠간 사라지겠지만 그래도 좀 더 오래 버텨주었으면 좋겠습니다.

. . . . . .
 

주양쇼핑에서 살짝 벗어난 근처 건물에 있는 마노스 커피.
원래 주양쇼핑 1층에 있는 커피전문점이었는데, 상가 재건축 때문에 근처로 이전한 곳.
주양쇼핑 근처엔 상가에서 빠져나와 근처의 다른 건물로 옮겨 자리잡은 가게들이 꽤 있습니다.


가게 안에 진열되어있는 수많은 커피잔들.


개인적으로 분위기가 아늑한 편이라 외부에 친구들이 놀러오면 차 마시러 자주 가는 곳입니다.
가게 규모는 작지만, 이 근처에서 편안하게 앉아 차 마시기에 가장 괜찮은 곳이라 생각하는 장소.


뜨거운 커피보다는 아이스커피가 더 맛있어지는 계절이군요.

. . . . . .


※ 주양쇼핑 두리돈까스 찾아가는 길 : 지하철 5호선 고덕역 5번출구 하차, 앞으로 쭉 직진, 주양쇼핑 지하1층

2017. 7. 10 // by RYUNAN


덧글

  • brori 2017/07/10 19:51 # 삭제 답글

    얼마전 처음으로 먹어봤는데 최고의 맛이라고는 할 수 없지만,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경양식 스타일인데다
    물김치와의 조합이 너무 괜찮아서 인상깊었습니다. 상가가 위치한 동네 자체도 예상과는 다르게 너무 깔끔하고 조용해서 좋더라구요.
  • Ryunan 2017/07/12 15:41 #

    네, 옛날 경양식 혹은 한국식 돈까스 스타일을 잘 지키고 있는 곳이지요.
    저 물김치는 거의 20년 전에도 있었던 건데 그때와 지금 맛이 거의 변하지 않았습니다. 진짜 잘 어울려요 :)
    그리고 고덕동 이 동네가 워낙 조용합니다. 서울이면서도 서울같지 않은 분위기지요.
  • Tabipero 2017/07/10 21:06 # 답글

    당연히 재건축하고 있겠지 했는데 아직도 있군요.
    기회가 되면 한번 가보겠습니다(라는 리플을 몇년 전에도 적은 것 같은데요;;;)
  • Ryunan 2017/07/12 15:42 #

    현재 재건축이 엎어져서 상가 임대모집도 하고 다시 재활준비를 하고 있더군요.
    빨리 다시 옛 모습을 되찾았으면 좋겠습니다.
  • 알렉세이 2017/07/10 21:13 # 답글

    으헣. 돈까스 맛있겠당
  • Ryunan 2017/07/12 15:42 #

    저기 돈까스, 매우 좋아하는 돈까스입니다 :)
  • 夢路 2017/07/13 22:05 # 답글

    아직 재건축 안 들어갔군요. (가까이 사는데도 몰랐다니...)
    조만간 먹으러 가야겠네요.
  • Ryunan 2017/07/13 23:57 #

    네, 그래도 언제 빠질지 모르는 상황이니... 빨리 가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 인조인삼 2017/09/13 12:17 # 삭제 답글

    저도 얼마전에 두리돈까스 암사점 다녀왔는데...
    암사점은 7900원씩 하더라구요.
    본점은 6000원이군요.
    본점으로 가는게 낫겠어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0743692
27943
13772187

2016 대표이글루

애드센스 사이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