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7.12.24. 퍼스트 도마(역곡) / 분위기는 쾌적했던 그냥... 무한리필 고깃집(^^;;) by Ryunan

역곡역에 있는 뚜드려 게임센터를 꽤 오랫동안 알고 지냈던 동생과 같이 방문했었는데요,
저녁에 뭐 먹을까 하다가 이 친구가 고기먹고 싶다는 의견을 강력히 표출하기에 근처의 어머나생고기를 가려 했지만
이 가게가 폐점해버린 덕에 잠깐 방황하다 역 근처에서 우연히 발견한 고깃집입니다. '퍼스트 도마' 라는 가게군요.

. . . . . .



음... 네 종류의 고기가 11,900원에 무한 제공이라... 이정도면 괜찮겠다 싶어 안으로 입장.


매장이 꽤 넓습니다. 막 북적북적하고 붐비는 분위기는 아닌 것 같아 다행.
이 날 국가대표 축구 한일전 경기가 열렸던 날인데 TV 바로 옆에 앉아서 축구 틀어달라고 요청하니
혼쾌히 틀어주셔서 두 시간동안 고기 먹고 축구도 보면서 꽤 즐거운 식사를 했어요. 게다가 축구도 크게 이겼고...


불판이 두 개가 있는데 가운데는 메인 고기가 익는 불판, 그리고 왼쪽은 된장찌개 끓이는 불판이라고...


기본 반찬은 처음에는 세팅을 다 해 주지만, 추가 반찬은 셀프 바를 이용해야 합니다.
기본 반찬이라고 해 봤자 엄청 대단한 건 아니고 그냥 고기 먹을 때 필요한 최소한의 것들 위주입니다.


삼겹살과 갈매기살이 도마에 담겨 먼저 도착. 고기는 처음 기본을 받고 이후 추가를 계속 하는 방식.


도마에 담긴 두 종의 고기와 별개로 우삼겹과 항정살은 접시에 담겨져 따로 나옵니다.
이후 추가하는 고기는 도마에 담긴 대신 접시에 네 종류가 한꺼번에 담겨져 계속 제공되더군요.


된장찌개도 나왔고 고기 굽기 전 세팅 완료.


청양고추와 양파, 그리고 무를 많이 집어넣은 평범한 고깃집 스타일의 된장찌개.
찌개 국물과 무 등은 셀프 바를 이용해서 추가하는 것이 가능합니다만 많이 먹지 않아 따로 추가하진 않았습니다.


삼겹살, 우삼겹, 갈매기살, 세 종류의 고기를 올려놓고 본격적으로 굽기 시작.


인생 최고의 명언 중 하나라 생각하는 '기분이 저기압일 땐 고기앞으로 가라'.
뭐 이런저런 먹을 거 다 좋지만, 역시 맘편한 친구 만나서 먹을 땐 이렇게 고기 구워먹는 게 제일 편하더라고요.


평소라면 많이 마시지 않지만, 이 날은 기분이 꽤 좋아서 정말 오래간만에 각일병까지...;;
평소 한 병 정도 마시면 많이 취해서 좀 머리아프고 힘들어지는데 신기할 정도로 취하지 않았던 날.


갈매기살.


마늘 슬라이스와 함께하는 삼겹살.


양념장에 살짝 찍어먹는 바싹 익은 우삼겹.


항정살은 개인적으로 돼지누린내가 좀 나서 썩 마음에 들진 않았습니다만, 나머지 고기는 무난무난했습니다.
엄청 대단한 맛이라기보다는 그냥 큰 생각없이 편하게 고기 먹기에 좋았던 맛이라고 해야 할까...
생삼겹이라고 해서 고기 엄청 두껍게 썰어내와서 굽기도 힘들고 자르기도 힘든 걸 별로 좋아하지 않는데
(두꺼운 삼겹살보다는 얇게 썰어서 간편히 구워먹는 걸 좋아함) 여긴 고기를 얇게 썰어와서 그런 점이 없어 편했어요.

다만 이런 류의 고깃집이 다 그렇듯 여기도 리필할수록 비계 비율이 많은 고기로 나오는 단점은 분명 있었는데
그냥 그런 부위의 고기가 나올 즈음엔 배가 어느정도 차서 더 추가먹을 필요가 없었던지라 큰 문제는 없었습니다.


고기 맛보다는 테이블이 넓고 시끄럽지 않아 아늑하게 앉아서 고기 즐길 수 있었던 점이 좋았던 가게였습니다.
역곡역 근처에서 고기 먹으러 갈 때 가끔 한 번 정도는 생각나지 않을까 싶었던 고깃집.

. . . . . .


※ 퍼스트도마 찾아가는 길 : 수도권 전철 1호선 역곡역 북쪽(2번) 출구 하차, 북부역 사거리 스카이빌딩 뒷편에 위치

2017. 12. 24 // by RYUNAN





통계 위젯 (화이트)

35437075
65112
18272985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