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8.1.12. CHIPOLEON(치폴레옹 - 노량진) / 5,500원에 즐기는 뜨거운 철판 위의 두툼한 치킨 스테이크 by Ryunan

주말, 친구 만나러(=게임하러...ㅡㅡ;;) 노량진 갔을 때 점심으로 찾은 '치폴레옹' 이라는 치킨스테이크 전문점입니다.
어뮤즈타운 게임센터 바로 오른편에 붙어 있는 식당으로 과거 '다부찌' 라는 부대찌개집으로 유명한 곳이었는데,
다부찌를 같이 운영하면서 '치폴레옹' 이라는 상호를 추가하여
지금은 다부찌 부대찌개와 치킨 스테이크를 동시에 파는 집으로 바뀌었습니다.

윗 사진의 간판을 보면 다부찌과 치폴레옹이 다른 가게처럼 보이지만 실은 연결되어 있는 한 가게입니다.

. . . . . .



'치폴 스테이크'는 철판 위에 치킨 스테이크와 밥, 샐러드 등이 같이 담겨나오는 음식으로
가격은 밥값 싸기로 유명한 노량진답게 5,500원부터 시작하여 나름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
소스를 어떤 걸 선택하느냐에 따라 가격이 조금씩 바뀌는데, 나름 괜찮을 것 같은 생각이 들어 들어가보았습니다.


가게 내부는 그냥 평범한 식당 분위기입니다. 테이블 간격이 넓어 북적북적하지 않고 나름 깔끔한 편.


메뉴판은 과거엔 다부찌 부대찌개(오른쪽) 한 가지만 있었겠지만, 지금은 왼쪽의 치폴 스테이크도 추가.
다만 부대찌개는 2인분부터 주문이 가능하기 때문에 혼자 온 손님에게는 선택권은 없을 것 같군요...ㅡㅜ


좀 더 메뉴를 잘 확인할 수 있게끔 테이블매트로 깔린 메뉴지를 찍어 올립니다.
네 종류의 맛이 있는 모든 치킨 스테이크는 매운맛과 보통맛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저는 매운맛으로 한 번 주문.


주방 근처에 음료 디스펜서가 있는데, 치킨 스테이크 주문시 1컵에 한해 음료를 마셔도 된다고 하더군요.


반찬으로는 채썬 단무지 한 가지가 제공됩니다.


같이 간 친구가 시킨 칠리맛 치킨 스테이크 더블(칠리 스테이크 단품 6,000원)
더블 옵션을 선택하면 치킨 스테이크 양이 두 배가 되는 대신 가격이 3,900원 추가됩니다.


제가 주문한 간장맛 치킨 스테이크(5,500원). 맛은 매운맛으로 선택해 보았습니다.
양념이나 칠리 소스가 아닌 간장 소스의 매운맛은 무슨 맛일까 궁금하기도 했고...
철판 위에 치킨 스테이크와 밥, 양배추 샐러드가 한데 담겨나오는데 소스가 철판에 닿아 지글지글 끓으며 나오니
철판에 손이 데이거나 혹은 소스가 튀어 옷에 묻지 않도록 조심하세요.


밥은 후리카케를 약간 뿌린 흑미밥으로 제공. 밥 뒤에는 양배추 샐러드가 약간 있습니다.


닭고기라고 하여 당연히 뼈 있는 닭조각일 거라 생각했는데, 뼈 없는 순살 치킨 스테이크입니다.
더블이 아닌 싱글로 시켜도 닭 조각의 크기가 꽤 큼직하고 두툼하기 때문에 볼륨감은 상당히 좋은 편.


간장 소스의 매운맛이 어떤 걸까 궁금했었는데, 의외로 뒤끝있고 먹기 힘든 매운맛이 아닌 깔끔한 매운맛.
간장의 풍미가 닭고기살에 잘 배어있고 소스 또한 지나치게 달지 않아 밥반찬으로 꽤 잘 어울리는 맛입니다.
오히려 소스가 너무 달았더라면 닭 자체만 먹는 건 좋았어도 밥과 어울리진 않았을텐데, 이런 점은 꽤 괜찮네요.


닭고기살 또한 너무 퍽퍽하지 않고 적당히 껍질이 조화되어 식감이 쫄깃쫄깃합니다.
최상의 닭고기라고 말할 순 없어도 이 가격대에 이 정도면 충분히 훌륭한 치킨 스테이크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잘 먹었습니다.

노량진의 음식 가격은 사실 이보다 더 값싼 것도 많지만, 식당의 위생 문제라든가 재료의 질 문제 때문에
노량진 식당 음식을 기피하는 분들도 꽤 많은걸로 알고 있습니다.
물론 모든 식당이 다 그런 것이 아니라 정말 깔끔한 분위기에 음식 가격이 저렴한 양심적인 식당도 많긴 하지만요.

그래도 여긴 '노량진에서 식사하는 건 좀...'이라 생각하면서 약간 주저하시는 분들께 추천하고 싶은 곳으로
넓은 공간에서 지글지글 소스가 끓어오르는 따끈한 치킨 스테이크를 여유있게 한 번 즐겨보시는 건 어떠실지...

. . . . . .


지인 추천으로 마트에서 구입해 본 흑맥주, 에딩거 둔켈.


누군가가 '대한민국 최고의 복지는 수입맥주 네캔 만원' 이란 이야기를 한 적이 있는데,
정말 이 말이 사실인 것 같습니다...ㅋㅋ
몇 년 전과 달리 맥주의 선택 폭이 정말 많아지고 가격도 저렴해서 이것저것 고르는 재미가 좋습니다.


이 맥주 꽤 맛있네요. 다음에도 흑맥주를 마시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 하나쯤 사 마시면 좋을 듯.

. . . . . .

※ 치폴레옹 찾아가는 길 : 노량진역에서 사육신공원 방향 직진, 홍콩반점0410 골목으로 들어와 쭉 직진

2018. 1. 12 // by RYUNAN



덧글

  • ㅇㅇ 2018/01/12 15:22 # 삭제 답글

    오호.. 다음에 가면 부대찌개 2인분에 스테이크 하나 곁들여 먹어야겠네여
  • Ryunan 2018/01/17 23:52 #

    두 명이나 세 명이 방문할 경우 그렇게 먹으면 꽤 괜찮을 것 같습니다.
  • 2018/01/12 16:47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8/01/17 23:52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ㅁㄴㅇㄹ 2018/01/14 02:35 # 삭제 답글

    밥 리필은 가능한가요?
    다부찌랑 같이있다보니 셀프바형식으로 있을것 같긴 한데..
  • -_- 2018/01/14 07:12 # 삭제

    밥 무한리필이라고 4번째 사진에..
  • ㅁㄴㅇㄹ 2018/01/15 02:55 # 삭제

    저건 다부찌의 메뉴인데요..
    다부찌에선 무한리필인 음료가 한잔 무료라는걸 봐서 긴가민가하니..
  • Ryunan 2018/01/17 23:52 #

    확실하진 않지만 아마 같은 가게니까 밥 정도는 가능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시도해보진 않았지만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4975904
33265
14576828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