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8.2.11. 청진식당(인사동 - 종각) / 불고기와 오징어의 만남, 매콤한 맛의 오징어불고기 by Ryunan

종각 쪽에 모임이 있어 저녁식사를 하러 찾아간 '청진식당' 이라는 곳입니다.
종각지하쇼핑센터와 연결되어 있는 11번 출구로 올라가면 바로 보이는 곳으로 불고기, 오징어볶음으로 유명한 곳.
한참 전에도 이 곳을 지나가면서 이런 곳이 있다는 소개를 한 번 들었는데 이제서야 처음으로 가 보게 되는군요.

. . . . . .



판매하는 메뉴는 불고기와 오징어 두 가지. 가격은 1인분 8,000원입니다.
음식은 반드시 방문한 인원수대로 시켜야한다고 하니 방문하실 때 참고하세요.


음식을 주문하면 사진과 같이 음식이 깔리기 시작합니다. 불판 위에 종이에 깐 불고기가 올려지고
밑반찬, 그리고 밥과 국물이 같이 깔립니다. 오징어볶음은 다 조리된 상태로 따로 접시에 담겨 제공됩니다.


기본찬으로 나오는 무생채.


통째로 썬 배추김치.


쌈장과 마늘.


고추장아찌.


도토리묵.


쌈용 야채인 상추.


그냥 무난하고 평범한(?) 공기밥.


국물로는 따끈한 콩나물국이 같이 나오는데, 적당히 심심하고 개운하게 잘 끓였습니다.


불판 위에 올려진 양념이 된 불고기 2인분.


어느 정도 익는다 싶으면 적당히 불판 위에 퍼지도록 헤집어 잘 익도록 맛있게 익히면 됩니다.


양파를 듬뿍 넣어 달달하게 익힌 불고기가 맛이 없을 리 없지요. 익으며 나는 냄새도 좋은 식욕을 자극.


어느 정도 예상했던 맛이긴 하지만, 모범적으로 잘 만든 불고기의 맛. 흰쌀밥이랑 같이 먹기에 잘 어울립니다.
먹어보고 나서 느낀 게 한국 사람들도 좋아하겠지만,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불고기' 라며 소개해주기 좋겠다는 생각.


같이 제공된 오징어볶음(1인분 8,000원). 사진의 양은 1인분으로 제공된 양.


1인분치고 양이 꽤 많은 편입니다. 꽤 매콤하게 볶아져 역시 밥반찬으로 먹기 손색없었던 맛.
뭐 여기까지만 보면 그냥 잘 만든 불고기와 오징어볶음을 먹을 수 있는 식당... 정도로 생각할 수 있는데,
사실 이 가게의 진가는 이 두 메뉴를 따로 따로 먹는 게 아닌 한데 모아 섞어먹는 데서 발휘된다고 하더군요.


불고기와 오징어를 따로따로 좀 먹은 뒤 불고기 고기판 위에 오징어볶음 남은 것을 전부 얹은 뒤...


다시 가스불을 켜고 두 메뉴를 잘 섞어주면 새로운 맛의 매콤한 오징어불고기로 재탄생하게 됩니다.
오징어볶음이 꽤 매운 편이기 때문에 매운 거 못 드시는 분들은 주의하시는 게 좋습니다.


불고기의 달달한 맛과 오징어볶음의 매콤한 맛의 조화는 왜 이 가게가 유명해지게 되었는지 납득할 것 같더군요.
밥이 좀 남았더라면 이 위에 밥을 넣고 같이 비벼먹어도 상당히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맛있게 잘 먹긴 했습니다만, 굳이 딱 하나 아쉬운 점이 있다면 전체적인 음식 간이 센 편이고 양도 많아서
실제 식사시 4인 기준으로 가장 이상적인 양은 3인분 정도의 양인데, 인원수대로 시켜야 하는 게 원칙이라
결국은 음식을 남겨야 하거나 그게 싫으면 남기지 않기 위해 전체적으로 식사를 짜게 해야 하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음식을 인원수대로 시켜야 하는 것은 당연한 거라 생각해서 딱히 불만은 없지만, 인원수대로 시켜서 먹을 경우
위에서 말한 문제가 있어 차라리 양을 좀 줄이고 가격을 좀더 낮추면 좋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도 좀 남게 되더군요.


아쉬움도 좀 있었지만, 음식 맛 자체에 대한 아쉬움은 아니었으므로 식사 자체는 만족.
조금 북적북적하고 시끄럽긴 하지만 적당한 가격에 외국인에게 소개해주기에도 적당한 식당일 것 같습니다.

. . . . . .


근처에 새로 오픈한 대한민국에서 단일 규모로 제일 크다는 스타벅스 종각 매장.


오픈한 지 얼마 되지 않은 매장이고 다녀온 사람들의 후기를 듣긴 했습니다만,
역시 실제로 가 본건 처음.


하지만 결국 안으로 들어가보진 못했는데요, 이렇게 넓은데도 불구하고 매장 안이 만석이라
빈 자리 찾아 한 바퀴 둘러본 후 허탕치고 다음을 기약하며 다시 밖으로 나올 수밖에 없었습니다.


날씨가 많이 추웠던지라 급히 어디로 갈까 고민하다 결정한 종로타어 지하 종로서적 안에 위치한 '백미당'
남양에서 운영하는 브랜드라 맛과 별개로 대외적인 이미지가 좋지 않고, 그 때문에 한 번도 가 보지 않았지만
이 날은 어디 더 찾아갈 여력이 없고 그냥 아이스크림이 궁금하기도 해서 한 번 먹어보기로 했습니다.

의식적으로 피하려고 노력하는 편이긴 하지만 한 번 정도는 너그럽게...


카운터에 진열되어 있는 아이스크림 콘.


제가 먹은 건 아니지만 겨울 한정 생딸기 아이스크림(6,500원).
백미당의 대표 아이스크림 위에 생딸기와 함께 딸기시럽이 올라간 디저트.


말로만 듣던 두유 아이스크림은 굉장히 은은한 고소함이 편안해지는 맛.


이 날도 한파가 절정에 치달았던 날이었는데, 날이 좀 풀리는가 싶더니 내일부터 또 추워진다고 합니다.
겨울에는 추워야 정상이긴 하지만 올 겨울은 다른 해보다도 더 잊지 못할 추웠던 해로 기억될 것 같습니다.

. . . . . .


※ 청진식당 찾아가는 길 : 지하철 1호선 종각역 종각지하상가 11번 출구 바로 앞 골목 안에 위치

2018. 2. 11 // by RYUNAN



덧글

  • 알렉세이 2018/02/12 10:37 # 답글

    불고기는 좋은 밥반찬이지용. 요즘 오징어 잡히는 양이 점점 줄어든다던데, 청진식당의 오불도 가격이 오르지 않을까 싶습니다.ㅠㅠ
  • Ryunan 2018/02/14 00:29 #

    오징어 어획량이 다시 늘어나길 바래야지요...허허;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5683095
18380
14319122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