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8.9.4. (12) 파와 돼지고기로 꽉 찬 화덕만두! 복주세조호초병(福州世祖胡椒餅) / 2018 류토피아 여름휴가, 대만 타이베이(台北市) by Ryunan

2018 류토피아 여름휴가, 대만 타이베이(台北市)

(12) 파와 돼지고기로 꽉 찬 화덕만두! 복주세조호초병(福州世祖胡椒餅)

. . . . . .



호텔에서 타이베이 메인 역 방향으로 조금 걸어가면 빨간 기둥에 검은 간판의 가게 하나가 나온다.
한자로 '복주세조호초병(福州世祖胡椒餅)' 이라 써 있는 이 가게는
타이완에서 꽤 유명한 후추가 들어간 화덕만두(호초병:후자오빙) 전문점으로
타이완 여행을 나보다 더 먼저 다녀온 적 있는 K君의 추천을 받은 곳이기도 하다.
(복주세조호초병 : https://frozenray85.tistory.com/1608)


한국어 간판으로 작게 '후추' 라고 써 있는 게 눈에 띄는데,
'호초(胡椒)병(후자오빙)' 이니까 우리말로 후추라 해도 뭐 틀린 말은 아닌 것 같다.


나름 꽤 잡지 등에도 소개되고 유명한 곳인 모양.
일본에서 발매된 대표적인 가이드북인 루루부 시리즈 '타이완' 편에도 소개된 것 같다.


이 가게의 대표메뉴는 후추향이 듬뿍 나는 돼지고기와 파를 넣어 화덕에 구운 후자오빙.
아니 대표메뉴라고도 할 것 없이 가게에서 판매하는 메뉴는 오직 하나.


매장 한 쪽에서는 직원들이 열심히 밀가루를 반죽하며 만두를 빚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한쪽에서는 계속 밀가루를 반죽, 다른 한 쪽은 만두를 빚고, 그 뒤에선 빚은 만두가 화덕에 들어가고 있다.


테이블 위 커다란 소쿠리에는 채썬 파 한 가득, 그 옆엔 양념을 한 다진 돼지고기가 한 가득.
능숙한 손놀림으로 밀가루 반죽 안에 돼지고기를 먼저 넣고 마지막으로 채썬 파를 집어넣는데,
반죽 안에 들어가는 파의 양이 '이렇게 잔뜩 넣어도 되나' 싶을 정도로 상당히 많이 들어간다.


찐빵 수준으로 둥글둥글하게 빚은 큼직한 만두 반죽이 한쪽에 차곡차곡 쌓여 있다.


만두를 빚는 곳 바로 뒷편엔 두 개의 화덕이 있는데, 이 화덕 안에서 만두가 구워진다.


화덕 안에 찰싹 달라붙어 구워지는 만두.
다 구워진 만두는 꼬챙이로 꺼낸 뒤 종이 봉투에 담아 바로바로 손님들에게 나간다.
근처에 먹을 수 있는 테이블이 없어 호텔로 가서 먹기 위해 우리도 두 개를 포장하여 바로 나왔다.


호텔로 돌아가는 길은 일부러 큰길 대신 사람 없는 골목길로...


갓 포장해 온 후자오빙(胡椒餅) 두 개.
개당 가격은 50NTD. 우리돈으로 약 1,900원 정도.


종이 봉투 안엔 화덕에서 표면이 다소 불규칙하게 구워진 큼직한 만두 한 개가 들어있다.
만두 표면에는 굽기 전 뿌린 참깨가 듬뿍 달라붙어 있었다.
바로 구워져 나온 걸 가져온 거라 호텔로 가져오는 동안 뜨거운 열기는 전혀 식지 않았다.


굉장히 뜨겁기 때문에 조심조심...
얇은 만두피처럼 쫄깃쫄깃한 식감이 아닌 바삭바삭한 식감이 강한 피 안에 투박하게 썰어넣은 파,
그리고 다진 돼지고기가 한가득 들어있어 파의 향과 돼지고기의 육즙, 거기에 후추향이 강하게 느껴진다.
약간의 타이완 특유의 향신료 풍미도 더해졌는데 그렇게 거부감드는 향이 아니라 굉장히 향기로운 느낌.


파와 양념이 된 다진 돼지고기,
그리고 후추가 만들어내는 진한 맛을 마음껏 즐기고 싶다면 꼭 사먹어보는 것을 권한다.
굳이 이 가게가 아니더라도 타이완의 후자오빙은 먹어볼 만한 가치가 충분히 있다.

= Continue =

. . . . . .


※ 복주세조호초병 찾아가는 길 : 타오위안 공항 첩운 타이베이 메인역 4번 출구에서 좌회전, 큰 길 건너 아래로 쭉

. . . . . .


= 1일차 =

(12) 파와 돼지고기로 꽉 찬 화덕만두! 복주세조호초병(福州世祖胡椒餅)

2018. 9. 4 // by RYUNAN



핑백

덧글

  • 담배피는남자 2018/09/04 14:10 # 답글

    만두속에 다진 두부를 넣는건 한국만의 특색이었나 보네요
  • Ryunan 2018/09/05 21:33 #

    다른 나라에서 두부를 넣는 건 확실히 저도 본 적이 없었습니다.
  • 다루루 2018/09/04 21:13 # 답글

    파가 저렇게나 많이... 훌륭하군요.
  • Ryunan 2018/09/05 21:36 #

    네, 돼지고기도 듬뿍!
  • 알렉세이 2018/09/08 17:15 # 답글

    파가 많이 들어갔으니 돼지고기를 많이 넣어도 덜 느끼하겠군요
  • Ryunan 2018/09/11 00:14 #

    네, 게다가 구운 것이기도 하고 향신료가 들어가 느끼한 맛이 차지할 공간이 없습니다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7816689
42866
15515714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