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8.9.5. (14) 목표는 타이베이101이 보이는 야경, 샹산(象山)으로 가는 길 / 2018 류토피아 여름휴가, 대만 타이베이(台北市) by Ryunan

2018 류토피아 여름휴가, 대만 타이베이(台北市)

(14) 목표는 타이베이101이 보이는 야경, 샹산(象山)으로 가는 길

. . . . . .



타이베이 역 지하상가에 있는 게임센터 영기락원(http://ryunan9903.egloos.com/4426199)은
지하철 타이베이 메인역보다 그 다음역인 베이먼(北門)역에서 좀 더 가까운 곳에 있다.
타이베이 메인역에서 지하철을 타면 환승 없이 한 번에 갈 수 있지만, 메인역 지하철까지 걷는 거리가 너무 길어
한 번 환승의 번거로움이 있긴 해도 지하철은 베이먼 역에서 타고 출발하기로 했다.

윗 사진은 지하철 대합실에 있는 지하철 1회권 발매기 및 교통카드 충전기.
지하철을 타기 전 교통카드 충전 및 1회권 발매를 하기 위해선 위에 보이는 기계를 찾아가면 된다.


충전 및 1회권 구입은 터치스크린을 사용하여 진행하는데,
화면 메뉴 중 '한국어' 메뉴가 있으므로 한국어 메뉴를 클릭하면 훨씬 편하게 충전 및 표 구매를 할 수 있다.


교통카드는 100NTD 단위로 충전 가능.
화면에 현재 카드의 잔액 및 충전 투입 금액이 나오는데, 한글 지시에 따라 지폐를 넣고 진행하면 충전이 완료된다.
우리나라 지하철역에서 선불식 교통카드를 충전하는 것과 과정이 완전히 똑같으니 헷갈리진 않을 것이다.


교통카드도 충전했으니 지하철 탑승.
타이베이 지하철은 개찰구에 카드 태그 시 굉장히 하이톤의 소리가 나는데, 뭔가 경쾌한 느낌이 들었다.


녹색 쑹산신뎬션(松山新店線) 쑹산행 승강장으로 내려가자.


타이베이 지하철의 대다수 역은 서울 지하철과 달리 섬식 승강장으로 이루어져 있는게 특징인데,
베이먼 역은 타이베이 지하철에서 몇 안 되는 상대식 승강장으로 지어진 역이다.


열차를 타고 한 정거장 이동, 중산(中山) 역에서 빨간 색 단수이신이 선으로 환승.
중산역 역시 쑹산신뎬선과 단수이신이선이 한 승강장에서 만나는 개념환승 구조.


샹산(象山) 행 열차 탑승, 이번엔 종점까지 이동한다.


단수이신이선의 동쪽 종점, 샹산(象山) 역에 도착.
단수이신이선은 단수이선(단수이-중정기념당)과 신이선(중정기념당-샹산)두 노선이 연결되어 한 운행계통으로 다닌다.
서울 4호선 지하철과, 과천선, 안산선이 직통하여 수도권 전철 4호선으로 직결운행하는 것과 같은 개념으로 봐도 될까.


샹산공원 방면은 2번 출구로.


샹산공원과 연결되어 있어 많은 이용객이 내리는 샹산역 2번 출구는
에스컬레이터가 설치되어 있는 것은 물론, 다른 출입구에 비해 좀 더 큰 규모로 지어져 있다.


샹산역 2번 출구 앞은 샹산공원.
현지인은 물론 관광 온 관광객들도 꽤 많아 활기차게 북적이는 분위기.


샹산(코끼리산)이라는 이름답게 공원엔 코끼리 모양 조각상이 설치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었다.


공원 오른편으로 쭉 이어져 있는 보도블럭을 따라 직진.
이 길을 따라 쭉 가면 타이베이의 야경을 볼 수 있는 샹산(山) 출입구로 연결된다.
구글 지도를 켜놓고 가는 게 제일 좋지만, 그게 없을 경우 사람들이 많이 가는 방향을 따라가도 괜찮다.


무더운 여름, 산을 올라가는 일정이라 올라가기 전 물 구입은 필수.
샹산 입구에서 가장 가까운 편의점인 패밀리마트를 잠시 들렀다.
타이완의 패밀리마트는 일본과 달리 '패밀리마트' 영어 간판 앞에 '전가(全家)' 라는 한자가 추가로 붙어 있다.
중국어로 전가(全家)는 '온 가족' 이라는 뜻이라고 한다. 온 가족들의 편의점이라는 의미인가?


편의점에서 파는 계란. 굉장히 독특한 향이 나는 국물에 푹 담가져있는데
이 특유의 향에 익숙해질 수 있다면 꽤 맛있게 먹을 수 있다고 한다. 그 옆에는 소시지도 있었다.


우롱차를 한 병 구입. 가격은 20NTD(약 760원)


'정말 여기로 가는 게 맞나?' 싶을 정도의 주택가로 길이 계속 이어지는데,
사람들 올라가는 방향 따라 같이 가면 제대로 가는 것 맞으니 길 잘못 든 거 아닌가 걱정하진 말자(...)


샹산(象山) 입구 도착!
이제 여기서부터 무더위와 함께하는 지옥(?)의 등산이 시작된다.

= Continue =

. . . . . .


= 1일차 =

(14) 목표는 타이베이101이 보이는 야경, 샹산(象山)으로 가는 길

2018. 9. 5 // by RYUNAN



핑백

덧글

  • 2018/09/08 18:45 # 삭제 답글

    전 저쪽말고 다른 쪽으로 택시타고 올라가서 레스토랑 갔었는데 진짜 좋더라고요 ㅋㅋ
  • Ryunan 2018/09/11 00:16 #

    오, 다른 길이 있었군요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6725672
36129
15235336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