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9.3.6. 명가돈까스 천호점(천호동) / 7,000원에 무한리필, 부대찌개까지 함께 나오는 지역명물 주양돈까스 by Ryunan

서울 명일, 고덕동에 거주하는 사람 중 모르면 간첩(?)이라 할 정도로 매우 유명한 '주양돈까스'
주양돈까스는 사실 상호명이 아니라 명일동(고덕역 근처)에 위치한 쇼핑센터 '주양쇼핑' 지하 1층 푸드코트에
몰려있는 여러 돈까스집을 통틀어 일컫는 표현으로 지금도 여러 돈까스집이 나쁘지 않은 가격에
푸짐한 양의 돈까스를 제공하는 가게로 이 동네 사람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 . . . . .



그 '주양돈까스' 전문점 중 하나였던 '명가돈까스' 는 과거 천호동 나비쇼핑몰 7층에 지점을 운영했으나
나비쇼핑몰 안에 있는 지점이 언젠가 소리소문없이 폐점, 한동안 명일, 고덕동 근처에만 매장이 있었으나
최근 천호동에 다시 진출했다는 이야기를 들어 주말을 통해 방문해보게 되었습니다.

명가돈까스 천호점은 천호역에서 암사역 방면으로 걸어가는 길목, 천호동 공원 맞은편 골목에 위치해 있습니다.
예전에 비해 천호역에서 거리는 더 멀어졌지만, 아주 멀어진 정도는 아니고 천호역 - 암사역 사이에 위치.


가게 내부를 한 컷. 주방이 오픈되어 있어 밖에서 돈까스 튀기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돈까스집이긴 하지만, 소주나 맥주 등의 주류도 판매하고 다소 어수선(?)하긴 해도 평범한 동네 식당 분위기.
주방 바로 앞에는 셀프 바가 마련되어 있어 각종 반찬과 야채샐러드, 그리고 밥을 직접 담아먹을 수 있습니다.


메뉴판을 한 컷. 모든 메뉴는 1인 1메뉴 주문시 기본 돈까스에 한해 무한리필이 가능합니다.
옛날엔 기본 명가돈까스 가격이 6,000원으로 다른 돈까스에 비해 1,000원 저렴했지만, 가격이 오르면서
이제 다른 메뉴들과 가격이 동일해졌기 때문에 리필을 생각한다면 다른 메뉴를 시키는 것이 더 유리.


기본 식기 세팅.


이 날은 탄산음료도 한 캔 주문했습니다. 넷이 방문해서 둘이서 한 캔씩 총 두 캔 주문.


반찬은 셀프로 담아와 먹을 수 있습니다.
사진에는 없지만 단무지와 별개인 무 피클, 그리고 할리피뇨 고추절임까지 있어 돈까스집 치고 반찬이 풍부한 편.
이 중 가장 잘 나가는 반찬은 갓 무친 파김치로 파김치는 명가돈까스의 상징이기도 합니다.
깍두기도 아니고... 돈까스와 파김치가 어울리기나 할까 싶은데, 이 두 음식의 조합은 매우 잘 어울립니다.


소스를 뿌린 채썬 양배추, 그리고 마카로니도 같이 가져왔습니다.


명가돈까스는 수프나 국물 대신 막 끓인 부대찌개 뚝배기를 돈까스와 함께 내어주는데요,
서비스로 나온 찌개임에도 불구하고 내용물은 충실하게 - 심지어 라면사리까지 들어있어 매우 만족.
돈까스 없이 그냥 기본 반찬에 이 찌개를 반찬삼아 밥을 먹어도 충분할 정도입니다.

이 부대찌개 뚝배기는 1인 방문시에도 나오는데, 대신 좀 작은 뚝배기에 끓여져 나옵니다.


부대찌개라곤 하지만 김치 비율이 높아 맛은 김치찌개 쪽에 좀 더 가까운 맛입니다.
조미료 적당히 들어간 적당적당한 맛이지만, 따끈한 국물이 좋습니다.


오늘 제가 주문한 돈까스는 치즈 돈까스(7,000원)
원래 저렇게 플레이팅이 되어 나오는 건 아니고, 큰 접시에 돈까스, 소스만 얹어져 나오는데
나머지 사이드 메뉴는 직접 셀프 바를 이용해 먹고 싶은 걸 자유롭게 담아올 수 있습니다.


양배추와 마카로니 담아온 것을 한 컷.


치즈스틱은 원래 같이 나오는 사이드 메뉴가 아닌데 아주머니께서 마침 새로 튀긴 게 있다며
서비스로 한 번 먹어보라며 주신 것입니다. 본메뉴에는 나오지 않는 것이니 착오 없으시기 바랍니다.


치즈 돈까스를 한 컷. 돈까스 소스는 기본 돈까스와 동일한 소스를 사용합니다.
소스가 뿌려진 상태로 나오기 때문에 따로 찍어먹는 걸 좋아한다면 따로 요청하셔야 할 듯.
기본으로 나오는 돈까스도 다른 전문점 돈까스에 비해 비교적 큰 편이기 때문에 리필이 따로 필요없을 수도 있어요.


돈까스 안에 사진과 같이 줄줄 녹아내리는 모짜렐라 치즈가 듬뿍 들어있습니다.
롯데리아의 모짜렐라 인 더 버거처럼 치즈가 쭉쭉 늘어나는 정도까진 아니지만, 충실하게 들어있는 양.


달짝지근한 브라운 소스 맛이 강해 치즈의 풍미가 살짝 가려지는 감이 있긴 하지만,
충분히 훌륭한 조합입니다. 모짜렐라 치즈와 돼지고기 튀김, 그리고 경양식 돈까스 특유의 달콤한 소스의 조합은
절로 나이프 + 포크질을 멈출 수 없게 만드는 매력이 있습니다. 역시 이 맛이 주양돈까스의 묘미지요.


일행 세 명이서 각자 한 조각씩 돈까스 리필을 주문.
돈까스 리필시에는 '몇 장 리필해주세요' 라고 이야기하면 됩니다.


돈까스 무한이라 하면 엄청 많이 먹을 수 있을 것 같지만, 실제로는 그렇게 많이 못 먹습니다.
저 같은 경우 처음 기본으로 나온 돈까스에 돈까스 한 장만 더 추가하면 굉장히 배가 부르더군요.
명가돈까스의 기본 돈까스는 왕돈까스 전문점 돈까스처럼 고기를 얇게 펴서 만들기 때문에 두툼한 식감은 부족하지만
대신 갓 튀겨낸 따끈한 돼지고기 튀김의 맛에 소스의 절묘한 조화를 기분 좋게 느낄 수 있습니다.


언제 먹어도 기분 좋은 한 끼.
천호동 근처에 매장이 생겼으니만큼 다시 폐업하는 일 없이 잘 자리잡을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 . . . .


많이 늦었습니다만, 예전 극장에서 보헤미안 랩소디 영화를 보고 바로 구매한 OST 인증.
메가박스에서 특전으로 보헤미안 랩소디 포스터도 한 장 얻었는데, 현재 컴퓨터 앞에 붙여놓았습니다.

. . . . . .


※ 명가돈까스 천호점 찾아가는 길 : 지하철 5, 8호선 천호역 2번출구 하차, 암사역 방향 직진 서울현대요양병원 맞은편

2019. 3. 6 // by RYUNAN



핑백

덧글

  • 2019/03/07 09:30 # 삭제

    저도 여기 고덕인가 명일에 있을 때 가본것 같아요 근데 부대찌개는 안줬던것 같은데 ㅋㅋㅋㅋㅋ 찌개 주는게 진짜 가성비 대박이네요!
  • Ryunan 2019/03/14 11:53 #

    아마 다른 점포를 갔을 겁니다. 고덕 주양돈까스 매장이 한두군데가 아니라...
  • 다루루 2019/03/07 11:03 #

    저 덮밥류... 신경쓰이네요. 특히 치킨까스가...
  • Ryunan 2019/03/14 11:54 #

    http://ryunan9903.egloos.com/4418782
    이렇게 나옵니다. 카츠동 같은 메뉴랑 비주얼이 상당히 다르지요?
  • NAE 2019/03/07 13:57 # 삭제

    부럽지만 멀어서 못 가는 곳... 딱 한번 가봤을땐 괜찮았는데 가보려고 하면 서울을 대각선으로 횡단해야 해서 엄두가 안 나네요 ㅠ
  • Ryunan 2019/03/14 11:54 #

    저도 이런 매장이 저희 동네에서 가까운 곳에 있는 게 얼마나 다행인지 모르겠습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86758890
60181
17998320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