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9.3.17. 경원식당(의정부 부대찌개 거리) / 제일 좋아하는 스타일의 부대찌개, 진한 햄맛과 얼큰한 김치가 가득한 햄듬뿍 부대찌개 by Ryunan

의정부 부대찌개 거리에 위치한 제가 제일 좋아하는 부대찌개 전문점 '경원식당' 을 오래간만에 다녀왔습니다.
예전에도 한 번 언급한 적 있었지만, 제가 가장 좋아하는 스타일의 이상적인 부대찌개 국물맛이 인상적인 곳.

. . . . . .



가게는 의정부 부대찌개 거리 안에 위치해 있습니다.
전철로 접근할 땐 1호선 의정부역에서 내려도 되지만, 가장 가까운 역은 의정부경전철 의정부중앙역.


가게 내부가 예전엔 좌식 테이블이었는데,
매장 공사를 통해 입식 테이블로 변경되어 더 편한 식사 가능.


식사 메뉴가 오래간만에 가니 1천원이 올랐습니다.
기본 부대찌개 9,000원, 햄과 소시지가 많은 듬뿍 부대찌개는 1만원... 천원 차이인데 와닿는 게 좀 크군요...;;


기본 식기 세팅.
처음 기본 반찬이 아주 적게 나오는데,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기 위함이라고...
테이블 왼쪽에 붙어있는 스티커를 보면 '안 드시는 반찬은 돌려주세요' 라고 써 있습니다.


어묵볶음.


데친 콩나물.


오이 피클.


마지막으로 깍두기. 이렇게 네 가지 기본 반찬이 깔립니다.
음식쓰레기를 줄이고자 반찬이 아주 적게 나오기 때문에, 모자랄 경우 직원분께 더 달라 요청하시면 됩니다.


밥은 찌개를 넣고 비벼먹을 수 있게끔 수수를 넣은 밥이 대접에 담겨 나옵니다.
매장 한 쪽에 전기밥솥이 있어 추가밥을 먹고 싶을 땐 알아서 더 가져다먹으라고 합니다.


뚜껑이 덮인 채 제공되는 듬뿍 부대찌개 2인분(1인분 10,000원)


끓이기 전에 뚜껑을 열고 한 컷. 라면사리(1,000원)는 별도로 추가했습니다.
라면사리 두 개 추가한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 두 개가 아니라 한 개를 반으로 나눈 것. 어떻게 저렇게 나눠지지...


가스불을 켠 뒤 뚜껑을 덮고 어느 정도 놔 두면 냄비가 끓어오르면서 재료와 양념이 잘 섞이게 됩니다.
국자로 섞이지 않은 부분이 자연스레 섞이게끔 몇 번 저어준 뒤 완전히 익을 때까지 기다립니다.


이 정도면 다 끓은 것 같군요. 국자를 이용해서 앞접시에 원하는 만큼 덜어먹으면 됩니다.


파, 김치 등의 야채와 두부, 햄, 쌀떡 등의 여러 재료가 얼큰한 국물에 함께 담겨있는
역사는 짧지만 어찌보면 가장 한국 사람들이 좋아하고 또 한국적인 정서가 담긴 음식, 부대찌개.


가격은 올랐어도 결코 포기할 수 없는 얼큰하면서도 진한 햄국물 맛이 개인 취향에 잘 맞는 부대찌개입니다.
다른 찬 없이 이것 하나만 있어도 충분히 만족스럽게 밥을 비우고도 남을 만한 맛.
칼칼한 맛보다는 햄이 많이 들어가 다소 묵직하게 기름지면서도 살짝 단맛이 도는 국물이 특징.


그리고 경원식당은 이 어묵볶음이 정말 맛있는데, 다른 부재료 없이 그냥 어묵 하나만 볶은건데도 불구하고
양념을 어떻게 한 건지 정말 묘하게 계속 끌리게 되는 마력이 있습니다. 그래서 어묵을 한 번 더 추가.
같이 경원식당을 찾아간 주변 사람들에게도 물어보니 다들 어묵이 정말 계속 끌리는 맛이라고 인정.


국물 바닥을 훑다 보면 쇠고기 민찌 덩어리도 나쁘지 않게 들어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꽤 오래간만에 찾아간 방문이지만, 여전히 만족스럽게 먹고 나올 수 있었던 곳.
자주 찾아갈 순 없는 곳이지만 그래도 가끔 한 번 먹고싶은 생각이 날 때 찾아가줘야 할 것 같아요. 잘 먹었습니다.

. . . . . .


식사를 하고 나온 뒤 의정부 부대찌개 거리를 한 컷.
바로 왼편엔 그 유명한 우리나라에서 제일 먼저 부대찌개를 시작한 '오뎅식당' 이 있습니다.


부대찌개 거리 입구 간판을 한 컷. 바로 뒤에 있는 고가 건물이 의정부경전철 중앙역.


고가역사 건물이 있는 하단 교각부분에 사진과 같이 의정부 부대찌개 거리 입구를 알리는 간판이 있습니다.
이 간판은 차량들을 위해 마련된 간판인듯. 교각 중앙의 새하얀 부분도 사진이 안 나왔지만 부대찌개거리 간판.
뭐 어쨌든 여기 부대찌개 거리에 여러 가게들이 있고 음식도 괜찮으니 오셔서 드셔보시는 것도 좋을 것이에요.


부대찌개 거리 근처에 위치해 있는 의정부의 꽤 오래 된 게임센터 '게임빌리지'
사실 이 동네를 찾게 된 가장 큰 계기이기도 하고, 이 게임센터를 통해 꽤 많은 사람들을 사귀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 의정부점 게임빌리지가 얼마 전, 마지막 영업을 마치고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이번에 의정부에 부대찌개 먹으러 찾아 온 이유도 사실 부대찌개보다 여기 없어지기 전 찾는 게 목적.


동네 게임센터가 아니라 그렇게 많이 가 보진 못했어도 그래도 사람들 만나러 여러 번 주말에 찾았던 곳이라
나름 이 공간에 대한 애착이 조금은 있었습니다만, 이제 다시는 못 볼 풍경이라 생각하니 많이 아쉽네요.


내부에 있는 기기들은 다른 게임빌리지 지점으로 분산된다고 하는데, 다른 곳에서도 잘 돌아가길 빕니다.
댄스 댄스 레볼루션의 경우 현 위치에서 정반대방향인 까치산역에 있는 게임빌리지로 옮겨간다고 합니다.

. . . . . .


※ 경원식당 찾아가는 길 : 의정부경전철 의정부중앙역 2번출구 하차 후 뒷편 의정부 부대찌개 거리 안으로 진입

2019. 3. 17 // by RYUNAN



덧글

  • 사람 2019/03/17 20:52 # 삭제

    게임센터가 없어졌다니 뭔가 아쉽네요

    지나가다가도 눈에 안띌래야 안띌수없는곳에 있었는데 :(

  • Ryunan 2019/03/17 21:29 #

    네, 정말 위치는 나쁘지 않고 이용객도 꽤 되었다고 생각했는데 무슨 사유로 폐점하게 된 건지 모르겠습니다. 단순히 장사가 안 된 이유는 아닐 것 같아서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7408639
53012
18728529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