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9.5.1. 킹콩부대찌개(까치산역점) / 배부름의 즐거움, 라면사리를 원하는 만큼 넣어먹을 수 있는 부대찌개 프랜차이즈 by Ryunan

우리나라의 부대찌개 프랜차이즈 체인 중 하나인 '킹콩부대찌개' 를 처음으로 방문해보게 되었습니다.
방문한 매장은 근처에 약속이 있어 찾아간 까치산역점. 지하철 2,5호선 까치산역 4번 출구에 있습니다.

. . . . . .



1인 1메뉴 주문시 라면사리와 밥을 원하는 만큼 리필이 가능하다고 하는군요.
특히 라면사리를 원하는 만큼 넣어먹을 수 있다는 것으로 승부를 보는 가게 같습니다.


매장이 2층에 있는데 출입문 손잡이의 저 날개...;; 혹시 여기 엔제리너스 커피 자리였었니(...)


천장에 붙어있는 로고의 문구는 '배부름의 즐거움' 입니다.
라면사리를 무제한으로 준다는 걸 보면 가게의 컨셉은 '배부르고 든든하게 즐기고 가라' 인 듯 합니다.


동네에서는 모범음식점으로도 선정되었다고 하는군요.


매장 한 쪽에 밥솥이 비치되어 있어 추가밥은 자신이 직접 가져다먹을 수 있습니다.


라면사리 비치되어 있는 게 상당히 인상적이었는데요(...)
아예 저렇게 매장 한 쪽에 라면사리를 잔뜩 쌓아놓고 알아서 가져가라고 해 놓았네요. 이런 건 처음ㅋㅋ


기본 부대찌개는 1인 8천원부터 시작합니다.
아주 저렴하다고까지 할 순 없는 평범한 가격.그 외에 사리, 음료가 붙는 세트 메뉴도 있습니다.


돈까스나 탕수육 등의 사이드 메뉴와 함께 즐기는 세트 메뉴도 있네요.
사리도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어 원하는 걸 주문할 수 있는데, 라면사리가 있다는 건 뭔가 좀 의외.
아마 인원수대로 주문하지 않았을 때 추가 라면사리를 유료로 받는 게 아닐까... 하는 생각입니다.


테이블에 부착되어 있는 가스 버너.


기본 반찬은 배추김치와 마카로니 샐러드, 그리고 무절임 세 가지가 제공됩니다.


그냥저냥 무난무난한 식당 배추김치. 부대찌개 끓일 때 국물에 추가로 넣기 괜찮아 보이더군요.


찌개와 별개로 오이냉국이 제공되는데, 찌개 때문인지 그리 손이 많이 가진 않더라고요.


반찬이 좀 적게 나와서 리필을 한 번 요청했는데,
넉넉하게 달라 이야기했더니 너무 넉넉하게 가져다줬습니다(...)

낮 시간대에는 반찬도 라면사리, 밥과 함께 셀프 서비스로 제공되는 것 같습니다. 셀프 바가 있는 걸 보니...


대표메뉴인 킹콩부대찌개 2인분(1인 8,000원)
전골 냄비 안에 육수를 부은 뒤 뚜껑을 덮고 끓기를 기다립니다.


아예 매장에서 쓰는 전용 사리면이 있습니다.
놀부부대찌개 역시 전용 사리면을 쓰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시중에서 판매하는 게 아닌 킹콩부대찌개 프랜차이즈에서만 쓰이는 '킹콩 사리면'
다른 사리면에 비해 좀 특이한 게 있다면 면에 검은콩을 넣고 반죽해 면 색이 다소 거무튀튀하다는 점입니다.


흑미가 약간 들어간 쌀밥은 대접에 담겨 제공되는데,
테이블에 비치된 김가루를 뿌려먹으면 됩니다.


약간 끓기 시작하는 찌개 위에 라면사리 투하.
거뭇거뭇한 건 김가루인데, 같이 간 일행이 뜬금없이 갑자기 김가루를 뿌려서 저도 좀 당황...;;
본인은 찌개 끓일 때 이렇게 먹는다는데 한 번도 해본 적 없어 약간 놀랐습니다. 비주얼은 그래도 먹을만했지만.


찌개의 국물 색을 보니 그렇게 매워보이진 않습니다.


부글부글 맛있게 끓는 중. 요즘 이렇게 찌개 끓는 걸 보면 뭔가 먹지 않아도 든든한 기분이 들더군요.


소시지와 햄, 그 외에도 쌀떡이라든가 김치, 마카로니 등 갖출 만한 재료들은 얼추 잘 갖춰져 있습니다.
부대찌개라는 게 이것저것 다양한 재료들을 넣고 끓이는 거라 재료가 많이 들어갈수록 먹기 좋지요.


앞접시에 찌개를 국자로 담은 뒤 취향에 따라 먹으면 됩니다.
밥이 담겨있는 대접에 찌개를 담아 비벼먹어도 좋습니다.


앞서 이 가게 라면사리가 검은콩을 넣어 반죽했다고 하는데, 여기 라면사리 꽤 맛있네요.
식감이 다른 라면에 비해 살짝 거친 편인데, 뭔가 좀 더 꼬들꼬들하면서 살짝 울퉁불퉁한 느낌이 좋습니다.


부대찌개야 뭐 햄과 소시지 듬뿍 들어간 국물이야 뭐 누구나 좋아하는 맛이긴 하지만
생각했던 것보다 매운맛이라든가 진한 맛이 좀 약해 약간 미묘하게 아쉽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안에 들어간 햄 때문에 그런지 모르겠지만, 뭔가 햄, 소시지에서 자연스레 우러나는 국물이 좀 약한듯한 느낌?


국물의 농도에서 살짝 아쉬운 감이 있긴 했지만,
그래도 큰 무리 없이 잘 먹긴 했습니다.


적당한 가격에 든든하게 즐길 수 있는 곳이라
동네에 하나쯤 있으면 사람들이 많이 찾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특히 라면사리 무제한 - 옵션 때문에 양 많은 학생들이 찾아가면 꽤 좋아할 것 같다 - 란 생각도 들었습니다.

저는 그냥저냥 'So So' 한 느낌. 한 끼 따끈한 전골로 든든하게 잘 먹었다 정도에 만족.

. . . . . .


※ 킹콩부대찌개 까치산점 찾아가는 길 : 지하철 2,5호선 까치산역 4번출구 앞

2019. 5. 1 // by RYUNAN



덧글

  • Haru 2019/05/01 20:16 # 삭제

    근처에 화포식당이 있다면 점심에 방문해보세요! 부대찌개 맛있어요 ㅋ
  • Ryunan 2019/05/07 23:18 #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7438639
53012
18728532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