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9.5.12. (12) 한국에도 진출한 흑설탕 버블 밀크티, 타이거 슈가 시먼점 / 2019년 첫 주말 밤도깨비 해외여행, 타이완 타이베이 2회차! by Ryunan

2019년 첫 주말 밤도깨비 해외여행, 타이완 타이베이 2회차!

(12) 한국에도 진출한 흑설탕 버블 밀크티, 타이거 슈가 시먼점

. . . . . .




타이완 시내 곳곳에는 정말 많은 밀크티를 비롯한 테이크아웃 음료 전문점이 있습니다.
그 중 가장 길거리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대중적인 밀크티 하면 50嵐(우스란)이라든가 coco(코코)가 있는데,
최근 흑설탕 버블 밀크티로 유명해지기 시작, 한국에도 얼마 전 정식 매장을 오픈하여 만나볼 수 있게 된
'타이거 슈가' 라는 타이완 브랜드의 밀크티 전문점이 시먼에 있다고 하여 우육면을 먹은 뒤 찾아가보게 되었습니다.


시먼의 타이거 슈가 역시 다른 밀크티 전문점과 마찬가지로 테이크아웃을 전문으로 하는 매장입니다.
카운터에서 주문을 한 뒤 번호표를 받아 기다리다 왼쪽 위 전광판에 번호가 뜨면 음료를 받아가는 시스템.
카운터 바로 위에 대형 TV가 설치되어 있어 쉴 새 없이 타이거 슈가 밀크티를 홍보하고 있습니다.


'타이거 슈가'의 타이거가 호랑이를 말하는 게 맞는 듯...
이 가게 역시 여러 종류의 음료가 있지만 역시 제일 유명한 건 '흑설탕 버블 밀크티' 입니다.


카운터 앞에 비치되어 있는 메뉴판을 한 컷.
관광객이 많이 오는 지역이기 때문에 영어 메뉴판을 요청하면 직원이 별도의 영어 메뉴판도 꺼내줍니다.
영어로 의사 소통이 직원과 쉽기 않기 때문에 영어 메뉴판을 받아 직접 손가락으로 가리키는 방식으로 주문.

대표 메뉴인 '흑설탕 버블 밀크티' 가격은 55NT$(약 2,050원). 타이완 밀크티는 눈물나게 가격이 쌉니다.
최근 한국에 공식 진출한 타이거슈가 홍대점의 동일한 메뉴 가격이 4,900원이라는 걸 생각해 보면...


메뉴를 주문한 뒤 번호표를 받아 기다리는 중.


워낙 인기가 많은 가게라 저 말고도 꽤 많은 손님들로 가게 앞은 북적북적.
새로 주문을 하는 손님, 주문한 뒤 음료가 나오기를 기다리는 손님 등으로 좀 혼잡스러운 모습.
더구나 바깥에 비가 내리고 있어 밖으로 나갈 수 없는 손님들이 매장 안으로 들어와 더 복잡한 것 같았습니다.


간판 메뉴인 '흑설탕 버블 밀크티(50NT$)' 를 받았습니다.
그동안 마셔보았던 다른 밀크티와 달리 마치 물에 물감을 풀어넣은 것 같은 화려한 모양이 특징인데요,
버블(펄)이 담겨있는 밀크티 안에 흑설탕 시럽을 부어 저렇게 번진 것으로 잘 흔들어 내용물이 섞이게 섞어준 뒤
빨대를 꽂아 마시면 된다고 합니다. 저는 실수로 흔들기 전 빨대를 꽂았던지라 섞는데 조금 고생을 했습니다...ㅡㅜ


다른 음료와 마찬가지로 뚜껑을 봉해주는데, 빨대를 꽂기 전 꼭 흔들어 마셔야 합니다.
펄이 담겨있기 때문에 펄을 건져먹기 위한 지름이 큰 빨대를 꽂아 내어줍니다. 힘 줘서 '팍!' 꽂아넣으세요.


흑설탕 특유의 살짝 산미도는 단맛과 밀크티의 부드러운 맛이 섞여 상당히 고급스런 단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당이 좀 떨어졌다 싶을 때 한 잔 마시면서 당을 보충하면 훌륭하게 기분전환이 될 것 같은 음료.
방문했을 당시엔 3월이라 아직 기온이 그리 높지 않은 상태긴 한데, 무더운 한여름에 좀 지친 상태에서
하나 주문해서 마시면 당도 보충되고 시원한 맛 때문에 기력도 금방 차릴 수 있을 듯 합니다. 맛있게 마셨습니다.


타이거 슈가는 현재 한국 홍대에 지점이 있어 그 곳에서도 동일한 밀크티를 만나볼 수 있다고 합니다.
비록 타이완 본토에 비해 가격은 좀 더 비싸지만, 그 맛이 궁금한 분은 한 번 찾아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홈페이지를 찾아보니 타이완 본토에도 매장이 아주 많지는 않네요.
가장 지점이 많은 타이완에 13개, 그 다음으로는 홍콩에 10개의 매장을 포함, 현재 총 10국에 진출해있다고 합니다.
(타이거슈가 코리아 홈페이지 : http://www.tigersugarkr.com/)

= Continue =

. . . . . .


= 1일차 =

(12) 한국에도 진출한 흑설탕 버블 밀크티, 타이거 슈가 시먼점

2019. 5. 12 // by RYUNAN



핑백

덧글

  • 로그온티어 2019/05/13 04:59 # 답글

    섞이지 않으면 안되는 건 아는데, 안 섞인 비주얼이 은근 고급스럽네요
    실수긴 하지만, 우연찮게 버블티가 예쁜(?) 사진이 찍힌 듯!
  • Ryunan 2019/05/14 23:30 #

    네, 저 안 섞인 마치 물감탄 듯한 비주얼이 사람을 끌어당기는 매력이 있는 것 같습니다.
    저걸 마시기 위해 잘 섞으면 그냥 평범한 밀크티 색으로 바뀌어버리지요...^^
  • 포스21 2019/05/13 07:08 # 답글

    여기... 용산역에도 지점이 생기는 듯 하더군요.
  • Ryunan 2019/05/14 23:30 #

    오, 용산역에 2호점이 생기나보네요.
  • 핑크 코끼리 2019/05/13 08:45 # 답글

    맛있기는 한데 대만 카스테라 처럼 휩쓸고 순식간에 사라질 거 같은 기분이에요. 오래 남아줬으면 좋겠는데 말이죠
  • Ryunan 2019/05/14 23:31 #

    홍루이젠을 필두로 시작한 타이완 카스테라도 그렇고 이것도 그렇고 카스테라 꼴은 제발 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그나마 적게라도 가게가 남아있으면 좋을텐데 카스테라는 아예 씨가 말라 이제 먹을 수도 없게 되었으니까요.
  • 아일랜드 2019/05/13 10:52 # 삭제 답글

    잘 봤습니다... 일본에서 kissyouten이라는 타이완(?) 불랙버블티 먹은적 있는데... 그거랑 비슷한 것 같네요... 캣스트리인가 것다가 사람들 수 십명 줄 서 있는거 보고 무슨 맛집인가? 따라가 보니 공차더군요...
  • Ryunan 2019/05/14 23:31 #

    일본에서 공차는 줄 서서 마시는 유명 브랜드라고 들었습니다 ㅋㅋ
  • 이글루스 알리미 2019/05/21 08:04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05월 21일 줌(http://zum.com) 메인의 [푸드]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zum 메인 페이지 > 뉴스 하단의 푸드탭에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 Ryunan 2019/05/23 21:24 #

    감사합니다 :)
  • 스카라드 2019/06/05 19:14 # 답글

    칼로리에 주의해야겠어요. 자유 중국은 칼로리 폭탄을 당신에게 선사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046982
65112
18291602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