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9.7.29. 오형제손짜장(신천직영점) / 큼직한 건더기의 고소한 수타짜장면 전문점 by Ryunan

얼마 전, 야구 직관경기 보러 주말에 잠실종합운동장 야구장을 다녀왔는데
경기가 끝난 뒤 밤 늦에 저녁먹을 곳을 찾다 발견한 '오형제손짜장' 이라는 중화요리 전문점입니다.
잠실새내역(구 신천역) 유흥가 안에 위치한 곳으로 신천성당 바로 왼편에 있어 찾기 어렵지는 않을 것입니다.
참고로 프랜차이즈 매장이라 굳이 이 매장이 아니더라도 동네 근처에 더 가까운 매장이 있을수도 있어요.

. . . . . .



각종 방송 매체에 소개되었다는 걸 알리는 실내 간판. 아마 이 매장은 아니고 본점이겠지요.


나름 중화요리 전문점 분위기를 내기 위한 인테리어입니다만, 매장이 크고 손님이 많아 북적이는 편.
식사 손님이라든가 술 손님 모두 수용 가능한 분위기입니다. 아주 세련되고 조용한 느낌은 아니지만요.


매장 외벽에 붙어있는 오형제 손짜장의 유래.


메뉴판을 한 컷. 수타짜장 가격이 6,500원부터 시작하며 대부분 식사 가격은 동네 중화요리 전문점보다 조금 높은 편.
요리류는 약간 부담스럽다고 느낄 수 있을 정도로 가격대가 꽤 높은 편입니다.
요리와 식사, 술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세트메뉴를 주문하면 약간의 가격 할인이 있습니다.


테이블에 비치되어 있는 간장과 식초. 컵은 종이컵을 사용합니다.


기본 찬은 여느 중화요릿집과 마찬가지로 단무지, 양파, 춘장 세 가지가 전부.


탕수육을 시킬까 했는데, 가격대가 너무 높고 소 사이즈부터 있어 양이 꽤 적을 것 같아
탕수육 대신 군만두(6,500원)를 주문해 보았습니다. 접시에 총 열 한개의 군만두가 담겨 나오는군요.


그냥 평범하고 무난한 중화요리 전문점의 튀긴 만두지만, 막 튀겨져 뜨거운 상태로 나오기 때문에
따끈따끈하고 바삭하게 먹을 수 있다는 점은 좋았습니다. 갓 튀겨냈다면 어느정도 보정이 되고 용서도 되지요.


오형제손짜장의 대표메뉴인 수타짜장(6,500원)
다른 짜장면에 비해 건더기가 유독 큼직하게 썰어져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옛날짜장 스타일.


남들은 짜장면에 고춧가루 엄청 뿌려서 먹던데, 저는 안 뿌리거나 있으면 아주 약간만...
거의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로 조금만 넣습니다. 사실 많이 뿌려먹는 걸 별로 좋아하진 않아요.


면과 함께 비벼놓으니 건더기가 더 큼직하다는 게 확연히 눈에 보이는군요.
아주 어릴 때 동네에 있었던 모 배달 중화요릿집의 짜장면이 이 곳의 짜장과 꽤 비슷하게 나왔습니다.
양념 색이 덜 진하고 단맛보다는 고소한 맛이 강해 부모님은 이게 '옛날짜장 스타일이다' 라고 이야기하셨던 그것.


면은 수타로 뽑아내는데, 매장 내 오픈주방을 통해 주방장이 면을 뽑아내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기계로 뽑아낸 면에 비해 약간 울퉁불퉁한 편인데 그래도 수타로 뽑은 것 치고는 비교적 고른 수준.
단맛이 다소 덜하고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그리고 건더기가 푸짐해서 좋았던 무난하게 좋은 옛날짜장이었어요.
우리보다도 연세 좀 있는 중, 장년층이나 어르신들이 좋아할 것 같은 느낌. 건더기가 꽤 많기 때문에
양이 적다 싶은 분은 남은 짜장 소스에 밥을 추가하여 비벼먹으면 짜장밥으로도 먹을 수 있습니다.


가격은 일반적인 중화요릿집보다 약간 높긴 하지만 자극적이지 않아 부담이 덜한 짜장면을
가볍게 한 그릇 먹고 가기 좋은 곳입니다. 체인점이라 여러분들 사는 곳에 매장이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 . . . . .


※ 오형제손짜장 신천직영점 찾아가는 길 : 지하철 2호선 잠실새내역 4번출구, 천주교잠실교회(신천성당) 바로 옆

2019. 7. 29 // by RYUNAN





통계 위젯 (화이트)

43905885
38084
19587726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