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19.9.7. 아메리칸 독(버거킹) / 햄버거 전문점에서 먹는 아메리칸 스타일의 핫도그 by Ryunan

꽤 예전에 버거킹에서는 햄버거 말고도 핫도그를 팔았었다고 합니다. 아쉽게도 제 기억속엔 없는 제품이지만요.
그런데 그 옛날에 팔던 핫도그가 최근 버거킹에서 정식 메뉴로 다시 부활했다는 이야기를 듣게 되었는데,
어떤 핫도그이길래 그렇게 화제일까? 라는 호기심이 생겨 매장을 찾아가 한 번 먹어보게 되었습니다.

오늘 소개할 제품은 버거킹의 핫도그 시리즈 두 종류 중 하나, '아메리칸 독' 입니다. 단품 2,900원.
시럽월렛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단품 구매시 탄산음료 하나를 무료로 주는 쿠폰을 받을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 . . . . .



핫도그가 들어있는 버거킹 로고가 새겨진 빨간 전용 박스.
고급 소시지로 유명한 '잔슨빌 소시지' 를 사용한 제품이라고 합니다. 박스에 잔슨빌 로고가 프린팅되어 있네요.
핫도그는 '아메리칸 스타일 독' 그리고 '비프 칠리 독' 두 가지가 있는데, 구분을 위해 네임펜으로 표시가 되어 있습니다.


전용 박스 안에 들어있는 버거킹의 '아메리칸 독'
길쭉한 핫도그빵 안에 두툼한 잔슨빌 소시지, 그리고 그 위에 케첩과 머스타드가 발라진 심플한 구성입니다.
다만 좀 의아했던 것이 이미지 사진으로는 분명 코스트코 핫도그처럼 오이피클 다진 게 있었는데, 그게 없길래
직원에게 '오이피클 원래 안 들어가나요?' 라고 물어보니 '원래 들어가지 않아요' 라는 답변을 들었습니다.

그래서 그 땐 뭔가 좀 이상해도 그냥 그런갑다... 하고 먹었는데, 나중에 집에 와서 확인해보니
다진 오이피클의 정체는 '랠리쉬 소스', 원래 케첩처럼 별도로 줘야하는데 매장에서 깜빡하고 안 준 것 같습니다;;
별 수 있나요, 그 전에 알았더라면 달라고 요청했을텐데 다 먹고 집에 와서 알아차린 내 잘못(...)


핫도그 안에 들어있는 소시지가 상당히 크고 굵어 볼륨감이 상당히 좋은 편입니다.
핫도그 크기는 생각보다 아주 크진 않은데, 이는 평소 코스트코에서 파는 핫도그에 익숙해져서 그런 걸지도...
코스트코 핫도그에 비해 작다뿐이지 다른 비슷한 핫도그들과 비교해보면 결코 작은 사이즈는 아닙니다.


랠리쉬 소스가 없는 상태에서 먹은 거라 사실 맛 평가를 판단하는 것은 사실 무리.
쟌슨빌 소시지의 뽀득뽀득하게 씹히는 식감과 그 안에서 퍼지는 육즙은 이미 검증된거라 아주 좋았습니다만...
위에 뿌려진 소스가 너무 많다는 느낌이 있습니다. 케첩머스터드 두 종류의 소스가 얹어져 있는데
케첩은 큰 문제가 없지만 머스터드가 달콤한 허니머스터드가 아닌 진짜 매운맛 나는 머스터드 소스고
너무 많이 뿌려져 있어 겨자 특유의 매운맛이 소시지 맛을 가린다는 느낌이 꽤 크게 들더군요.
어쩌면 이 겨자의 매운맛을 받쳐줘야 하는 게 제가 못 받은 랠리쉬 소스의 역할이고
소스를 뿌렸으면 맛이 좀 달라질 수 있었겠지마는, 그걸 감안해도 머스터드 매운맛이 너무 센 게 아쉬웠던 제품.

식사 대용이라기보다는 음료와 함께 간단한 간식으로 먹기 적합한 양.
다음 기회에 한 번 랠리쉬 소스를 뿌린 아메리칸 독을 다시 맛보고 판단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2019. 9. 7 // by RYUNAN



핑백

덧글

  • 2019/09/07 19:03 # 삭제 답글

    렐리쉬 없으면 핫도그는 무효 아닌가요 !!!
    잔슨빌 진짜 맛있죠 ㅠㅠ
  • Ryunan 2019/09/08 19:20 #

    랠리쉬 달라고 해서 먹어봐야겠습니다...
  • 다루루 2019/09/08 04:16 # 답글

    버거킹 핫도그는 아마 5~6년 전까지 팔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건대에서 리플렉 열심히 달리던 시절 자주 사먹었죠.
  • Ryunan 2019/09/08 19:20 #

    제가 5~6년전엔 버거킹을 자주 가지 않았기에...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6407414
65112
18278496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