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20.1.20. 원조 할머니 기름떡볶이(통인동 통인시장) / 통인시장 명물, 물 없이 기름에 볶아 만든 고춧가루 떡볶이 by Ryunan

기름떡볶이와 엽전도시락으로 유명한 서울 통인동의 '통인시장' 을 정말 오래간만에 찾았습니다.
이 근처에 연고지가 있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접근성이 좋은 것도 아니라 진짜 몇 년만에 온 것 같네요.
찾아오게 된 이유는 정말 오래간만에 통인시장 명물인 '기름떡볶이' 가 먹고 싶어서...

. . . . . .



통인시장 내에는 기름떡볶이를 파는 곳이 두 군데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저는 그 중 하나인 '원조할머니기름떡볶이'를 찾았는데요, 먹고 난 뒤 나와보니 다른 집이 사람이 더 많던...
참고로 다른 가게는 '원조정할머니기름떡볶이' 라는 곳입니다. 사실 어디가 원조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저야 일부러 여길 고집하거나 그런 건 아니고 그냥 예전에 먹었던 곳이 여기고 또 먼저 눈에 띈지라...


1956년, 최초로 기름떡볶이를 시작한 집이라고 합니다.


생활의 달인에도 출연한 적 있다고 하지만, 사실 그다지 크게 관심이 가진 않습니다.
초창기 생활의 달인이라면 모를까 지금은 방송 컨셉이 많이 바뀌어버린지라.


이 곳도 좀 전에 방문했던 '서울서 둘째로 잘 하는 집'(
http://ryunan9903.egloos.com/4434503)과 마찬가지로
서울미래유산에 등재된 집입니다. 어떤 기준으로 등재되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매장 밖에도 테이블이 있지만 매장 내에도 테이블이 있어 안에서 먹고 갈 수 있습니다.


가격표를 한 컷. 전과 빈대떡 세트는 간장, 기름떡볶이 각 1인분과 함께 나오는 세트 메뉴입니다.
매장 입구에서 기름떡볶이와 함께 빈대떡도 부치고 있던데, 빈대떡은 크게 관심이 안 가서
저희는 기름떡볶이만 따로 주문했습니다. 기름떡볶이 2인분, 그리고 간장떡볶이 1인분.


테이블에 기본 비치되어 있는 티슈와 떡볶이 찍어먹는 꼬치.


물은 종이컵을 사용합니다. 셀프 서비스.
한 가지 좀 마음에 안 들었던 부분이 있었는데, 테이블에 기름때가 좀 많이 껴 있더군요.
오랜 시간동안 기름에 노출되어 있어 그런 것일수도 있겠지만 테이블이 좀 끈적끈적했던 게 아쉬웠습니다.


대표메뉴인 기름떡볶이, 그리고 간장떡볶이(각 1인분 3,000원) 등장.
왼쪽의 기름떡볶이는 2인분 주문, 그리고 간장떡볶이는 1인분만 주문했습니다.


간장과 기름만 넣고 볶아낸 굉장히 심플하게 생긴 간장떡볶이.
살짝 궁중떡볶이 같은 느낌도 있습니다.


대표메뉴인 기름떡볶이는 떡볶이 국물 없이 고춧가루와 기름을 넣고 볶아낸 음식입니다.
어떤 의미로 보면 진짜 '볶아서 만든 떡볶이' 라는 이름에 걸맞는 음식일 듯.
그래서 보통 우리가 생각하는 떡볶이와는 상당히 다른 이질적인 외형을 갖고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엄청 매워보이지만 보이는 것에 비해 그렇게 맵진 않습니다. 떡은 밀가루떡을 사용.


기름에 한 겹 코팅된 맛과 고춧가루의 맛, 그런데 간은 또 약해서 참 설명하기 어려운 맛인데
먹다보면 묘하게 중독되는 맛이 있어 계속 먹게 되는 매력이 느껴지는 그런 음식입니다.
일단 확실한 건 호불호가 별로 없는 국민 분식인 일반적인 분식집 떡볶이와 달리 이건 호불호가 꽤 있다는 건데요,
당장 저는 되게 마음에 들었고 맛있게 먹었지만, 같이 간 일행 두 명은 둘 다 불호 쪽에 가깝다는 평을...

기름떡볶이만큼은 정말 먹어본 사람과 같이 가거나 혼자 가야지 아무나 같이 가는 걸 추천하지 않습니다.


다만 이 간장떡볶이는 개인적으로 실망. 일반 떡볶이에 비해 대체적으로 간이 심심하단 걸 감안해도
거의 간이 안 되어있다 - 라고 해도 될 정도로 너무 심심한 맛이라 그냥 기름에 볶은 맨떡을 먹는 기분.


그래서 결국 절충안으로(?) 간장떡볶이와 기름떡볶이를 소떡소떡마냥 같이 먹는 식으로 먹으니 낫네요.
말캉말캉하게 씹히는 떡의 식감은 아주 괜찮습니다. 맛이나 간에 있어 취향이 좀 갈릴 뿐.


개인적으로는 가끔 한 번 생각날 때 가고 싶어지는 기름떡볶이긴 합니다만
같이 간 사람들의 반응이 영 안 좋아서(^^;;) 다음에 올 땐 이걸 먹어본 사람과 와야겠다고 느꼈던 곳.
다음에 혹시라도 통인시장 기름떡볶이를 다시 먹으러 올 땐 여기 대신 다른 가게로도 한 번 가 봐야겠습니다.
거기는 이곳에 비해 사람이 좀 더 많이 몰려있던데 어떤 차이가 있는지 한 번 체험해보고 싶기도 하고요.

. . . . . .


되게 오래 된 간판의 중화요리 전문점 '영화루(永和樓)' 라는 곳을 우연히 발견했는데
찾아보니 상당히 오래 된 지역의 대표적인 중화요리 전문점이라고 하는군요.
고추간짜장과 고추짬뽕으로 유명한 중화요리 전문점이라 하니 관심있으신 분은 한 번 찾아가보셔도 좋을 듯 합니다.

. . . . . .


※ 원조할머니 기름떡볶이 찾아가는 길 : 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 2번출구 하차 후 통인시장 쪽 직진, 시장 내 위치

2020. 1. 20 // by RYUNAN



덧글

  • ㅇㅇ 2020/01/21 20:33 # 삭제 답글

    전 간장이 더 맛있게 보였는데 심심했다니 의외네요.. 기름떡볶이는 기존 죠스나 아딸같은 맛과는 천지차이겠죠?
  • Ryunan 2020/01/23 12:11 #

    네 굉장히 차이가 많이 납니다. 그냥 떡을 사용한 것만 공통점이지 기존의 떡볶이와는 완전히 다른 음식이라 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48315773
53814
19384322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