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2020.1.31. 상하이 푸둥공항 면세점용 글리코 프릿츠 3종(상하이 게, 쓰촨 마파두부, 베이징 오리구이 맛) by Ryunan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 건 때문에 중국에 대한 불안감이 커진 가운데, 조심스레 상품을 하나 올려봅니다.
다행히도(?) 코로나 바이러스가 생기기 전인 몇달 전인 작년 가을,
선물로 받은 글리코제과의 프릿츠 세트 3종을 먹은 지 몇 달이 지난 지금에서야 올리게 되는군요.
중국 상하이 여행을 다녀온 친구가 기념으로 준 과자로 중국 각 지역의 대표적인 요리를 과자로 표현한 이 제품은
각각 상하이의 게 요리, 쓰촨(사천)의 마파두부, 베이징의 북경오리 맛을 재현한 스낵이라고 합니다.

. . . . . .



상하이 푸둥 국제공항의 면세점에서 구매한 제품이라고 하는데요,
글리코 프릿츠가 일본 브랜드의 제품이라 포장 박스에 일본어가 표기되어 있는 것이 특징.
중국인을 상대로 한 상품이라기보다는 중국 여행을 한 일본인들을 겨냥한 상품이 아닐까 싶기도 하네요.


각 포장 박스마다 '상하이', '쓰촨', '베이징' 의 지명이 프린팅되어 있습니다.



제일 먼저 접해 본 베이징 - 북경오리(베이징 덕)의 맛은 베이징 덕의 맛이 느껴지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적당히 짭조름한 맛이 맥주 마실 때 안주로 가볍게 먹을 때 잘 어울리겠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두 번째 상하이의 게 요리 맛(?) 프릿츠 역시 게 맛이 느껴지는 정도까지는 아니고
베이징 덕의 맛과 얼추 비슷해서 그냥 적당히 먹을만하다...라는 생각. 맛은 이 쪽이 좀 더 진한 편이었습니다.






쓰촨(사천) 지방의 상징적인 동물인 판다를 패키지에 삽입한 쓰촨 마파두부 맛 프릿츠는
다른 두 제품들과는 조금 성격이 다른데요, 매운맛을 강조시키기 위해서인지 후추맛이 상당히 강한 편이고
다른 것들에 비해 매콤한 맛이 좀 더 강합니다. 매운 음식으로 유명한 지역의 특색을 살리기 위함인 듯.
개인적으로 세 가지 종류 중에서는 이 쪽이 가장 개성적이고 또 입맛에 잘 맞았던 것 같네요. 이거 꽤 괜찮았습니다.

평소였더라면 중국 여행 다녀올 때 공항에서 사 오면 주변사람들 선물로 나눠주기에도 좋다 - 라 하고 싶지만
상황이 많이 안 좋다보니 쉽게 추천하긴 어렵고, 그저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가 더 큰 피해 없이 해결되길 빕니다.
현장의 최전방에 서서 확산 방지와 치료에 힘써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20. 1. 31 // by RYUNAN





통계 위젯 (화이트)

169752
5095
20536938

2016 대표이글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