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상단 광고


태그 : 아웃백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2018.3.17. 오지 함박 스테이크 런치 코스(아웃백 스테이크 하우스) / 패밀리 레스토랑에서의 혼밥

얼마 전 치즈케이크 영수증 쿠폰을 하나 받은 것 소진해야 하는 건도 있었고혼자 패밀리레스토랑에서 밥 먹고싶다는 생각이 들어 점심시간에 무작정 찾아간 아웃백 스테이크 하우스입니다.평일의 회사원들 많은 동네 아웃백은 의외로 혼밥하러 온 직장인들이 있어 생각보다 분위기가 편했습니다.. . . . . .아웃백은 한때 매장이 많이 사라지면서 큰 위기설이...

2017.12.15. 그릴드 치킨 왈할라 파스타 런치(아웃백) / 부메랑 멤버십포인트 소멸을 앞두고 방문한 패밀리레스토랑 혼밥 점심

얼마 전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에서 메일이 하나 날아왔길래 확인해보았더니지난 2016년에 적립했던 아웃백 포인트가 올 연말을 끝으로 소진되니 빨리 사용해달라는 내용이었습니다.12월 한 달간은 멤버십 포인트가 1,000 포인트만 있어도 사용 가능하다고 하기에 제가 모아놓은 포인트를 확인해보니약 3,000 포인트 정도가 있더군요... 그냥 버리기엔 아까운 포...

2016.10.10.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 (천호) / 여럿이 함께한 9월의 주말 점심.

지난 달, SK의 T-Pay(티페이) 50% 할인이벤트 때 모임을 가져 다녀왔던 아웃백 스테이크 하우스.매주 토요일에 티페이 결제를 하면 SK멤버십 15%를 차감한 뒤 정상가격의 50%를 할인해주는 파격적인 이벤트로8명이 단체로 찾아가서 각자 런치 코스메뉴 하나씩 시켜 식사를 즐기고 난 뒤 실제 결제금액은 8만원 정도가 나와약 인당 1만원꼴에 패밀리레스...

2016.9.11. 아비꼬 (천호) / 신메뉴 크림카레 파스타 도전 + 아웃백에서의 맥주 한 잔.

일본카레 전문점 '아비꼬'에 신메뉴가 나왔다는 이야기를 듣게 되어 체험해보러 오래간만에 찾게 되었습니다.찾아간 매장은 당연히 퇴근하고 집에 가는 길목에 있는 천호점. 위치는 아래 링크를 참고해 주세요.(아비꼬 천호점 위치 : http://abiko.kr/store1?pageid=1&mod=document&category1=서울&ui...

2016.9.6. 혼자 즐기는 아웃백 스테이크 하우스에서의 점심 / 여기 식사하는 손님, 단 하나!!

최근 SNS상은 물론이고 사회에서도 '혼자 밥 먹는 - 혼밥' 열풍이 크게 불고 있고...신문이라든가 뉴스 등에도 등장할 정도로 여튼 이런 개인을 중시하는 문화가 많이 확산되고 있습니다.남의 눈치를 보지 않고 당당하게 혼자 가서 좋아하는 음식을 편안하게 즐기는 혼자 식사하는 문화.물론 여럿이 같이 즐겁게 웃고 즐기는 식사도 좋...

2016.8.24.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 (어린이대공원점) / 영화표 서비스와 함께 즐긴 주말의 런치 풀-코스.

꽤 오래간만에 쉬는 날을 이용해서 1세대 패밀리레스토랑...이라고도 할 수 있는 아웃백을 다녀왔습니다.요새는 다른 뷔페류 레스토랑이나 서가앤쿡 같은 곳에 밀려 힘을 못 쓴다곤 하지만, 그래도 패밀리레스토랑 중에선 건재.베니건스는 한국에서 완전히 철수했고 TGIF도 매장수가 줄어 힘을 못 쓰고있지만, 그나마 아웃백은꾸준히 신규메뉴를 내놓고 또 런치 풀코스...

2014.3.25. 오전반차를 낸 날, 혼자 찾아간 아웃백, 그리고 영화와 쇼핑...

간만에 오전반차를 내서 오후에 회사 출근하기 전 조조영화와 식사, 만화책 쇼핑을 해결했다.평소와 똑같이 회사 출근하듯 아침 일찍 나와 발걸음이 향한 곳은 사무실이 아닌 극장, 오늘로 상영이 끝나 간판을 내리는보고 싶었던 다큐멘터리 영화 '만신'을 보고, 영화 본 뒤 건대로 이동해서 오늘 나온 신간 만화책 쇼핑,그리고 북적북적한 오피스가의 정신없는 식당을...

2013-220. 아웃백 (천호점) / 진짜 괜찮은 10890원 런치를 발굴하다, 그릴드 치킨 랩!

와, 이거 맛있었어. 10890원 런치라고 생각하면 짱짱맨!지난 주였나 지지난 주였나, 월요일 모 동생이 김해에서 서울로 '비트매니아2DX를 위해' 올라온 대 사건(?)이 하나 있었습니다.마침 월요일이 휴일이기도 해서 점심에 이 친구를 만났는데요, 워낙에 입맛이 까다로운 애라 어디를 데려갈까 하다가 결국엔 그냥집에서 비교적 가까운 아웃백 천호동으로 강제...

2013-116. 아웃백(천호점) / 오지 치즈 후라이즈의 미친 악마같은 유혹.

악마의 음식, 아웃백의 오지 치즈 후라이즈.칼로리, 건강, 영양균형의 측면 등 여러 가지 요소를 다 헤집어도 모두 최악 중의 최악이라 할 수 있는 진짜 악마같은 마성의 음식.왜 그런데 영양과 건강, 그리고 맛은 정말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면 서로 반비례한다고... 이것과 맥주가 갑자기 너무 땡기더라구요.※ 오지 치즈 후...

2012-420. 토요일 낮, 스테이크 없는 아웃백 런치 (아웃백 명동점)

▲ 스테이크를 먹지 않아도, 아웃백!지난 주 토요일, 환전을 위해 명동에 나갔는데 나간 김에 점심 먹으러 어디를 갈까 하다가 명동점 아웃백 매장으로 들어갔습니다.명동이 참 식당도 많고 외국인(특히 일본인)이 많이 모이는 곳이라 갈 데 많지만 또 사람 많고 버글버글한 분위기에서 식사하는 걸별로 원치 않은것도 있어서요... 대기가 많은 줄 알았는데 다행히 ...
1 2 3


통계 위젯 (화이트)

60697919
48399
18486399

2016 대표이글루